2020.07.04 (토)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19.9℃
  • 서울 20.8℃
  • 흐림대전 19.0℃
  • 흐림대구 18.1℃
  • 흐림울산 18.6℃
  • 구름조금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18.8℃
  • 구름많음고창 18.6℃
  • 흐림제주 20.1℃
  • 흐림강화 19.3℃
  • 흐림보은 18.0℃
  • 맑음금산 17.6℃
  • 구름많음강진군 18.4℃
  • 구름많음경주시 19.3℃
  • 구름많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합천군, 암송아지 제각 지원사업 현장 큰 호응

황토한우 브랜드 경쟁력 강화 일조 기대

[축산신문 권재만 기자] 경남 합천군과 합천축협(조합장 김용욱)이 전국 최고의 한우 브랜드 구축을 위해 올해 태어난 관내 암송아지를 대상으로 제각지원 사업<사진>을 펼쳐 한우농가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신기술 보급을 위해 실시되는 제각지원 사업은 총 사업비 1억원, 마리당 2만원이 지원되며 제각을 원하는 농가는 마리당 군비 1만2천원, 축협 8천원의 무상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제각 방법은 태어난지 1주에서 2주가 된 송아지를 대상으로 뿔이 날 부위에 동전 크기만 하게 제각 연고를 발라주면 된다. 이러한 방법을 통해 합천군은 현재 2천여 마리의 송아지 제각을 실시했다.
제각을 했을 경우 성질이 온순해져 서열 다툼 감소할 뿐만 아니라 일당 증체량 증가에 따른 농가 소득 증가, 암소끼리의 투쟁이 사라져 유산율 감소 효과 등을 보여주고 있다.  
군 관계자는 “한우농가의 소득증대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기꺼이 추진하고 연구하겠다”며 “합천군 황토한우의 브랜드 입지가 전국 최고가 될 때까지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전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