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6 (목)

  • 흐림동두천 -4.0℃
  • 흐림강릉 0.2℃
  • 흐림서울 -3.5℃
  • 대전 -4.2℃
  • 흐림대구 1.9℃
  • 흐림울산 3.8℃
  • 흐림광주 0.0℃
  • 흐림부산 3.2℃
  • 흐림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8.0℃
  • 흐림강화 -4.1℃
  • 흐림보은 -4.4℃
  • 흐림금산 -1.8℃
  • 흐림강진군 2.7℃
  • 흐림경주시 3.2℃
  • 흐림거제 3.6℃
기상청 제공

“멧돼지엔 없는데”…김포서 또 양돈장 ASF

2천500두 일관사육 농장서 31번째 발생해
경기·인천 일시이동중지…인접농장도 살처분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경기도 김포의 양돈장에서 31번째 ASF가 발생했다. 

야생멧돼지 ASF의 직접적 위험 이 없는 지역 양돈장의 잇따른 발 생에 양돈업계와 당국의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다.

ASF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정황근·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 하 중수본)에 따르면 설 연휴기간 인 지난 22일 김포시 통진읍 소재 양돈장에서 폐사가 발생(9두), 경기도 동물위생시험소에서 정밀검 사를 실시한 결과 ASF 발생이 확인됐다. 

해당농장은 2천500두 규모의 일 관사육농장으로 500m내 1호(2천 500두), 500m~3km 4호(6천582두), 3~10km 6호(1만8천121두)의 농장이 운영되고 있다. 

중수본은 이에 따라 발생 및 인 접농장에서 사육 중인 돼지에 대 한 긴급 살처분을 실시하는 한편 22일 20시30분부터 24일 20시30분 까지 48시간 동안 경기도(철원 포 함)와 인천광역시의 돼지농장·도 축장·사료공장 등 축산 관계 시설 종사자 및 차량에 대해 일시이동 중지명령(Standstill)을 내리기도 했다. 

또한 발생지역 오염 차단을 위 해 가용한 소독자원을 총동원, 경 기도·강원도·인천광역시 돼지농장 및 주변 도로를 집중 소독 중이다. 특히 발생 인접 시군(강화·고양·파 주 등)에 대해서도 소독을 한층 강 화하고 있다. 

김포에서는 이번을 포함해 모두 4건의 양돈장 ASF가 발생했다. 지난해 9월28일에 이어 4개월여만 이다. 

도드람양돈연구소 정현규 박사는 이와 관련 “현재까지 김포는 야생멧돼지 ASF의 확진이 없는 지역이다. 기계적 전파 가능성 을 염두에 두지 않을 수 없다”며 “해빙기로 이어지는 시점과 함께 그동안 발생이 없었던 지역까지 감안한 다양한 시나리오를 두고 방역대책에 고민이 필요한 것 같 다”고 강조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