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구름많음동두천 6.4℃
  • 구름조금강릉 9.0℃
  • 구름많음서울 10.2℃
  • 흐림대전 6.2℃
  • 구름많음대구 6.7℃
  • 구름많음울산 12.8℃
  • 흐림광주 13.8℃
  • 구름많음부산 15.4℃
  • 구름조금고창 16.6℃
  • 구름많음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8.9℃
  • 구름조금보은 2.7℃
  • 맑음금산 2.0℃
  • 흐림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8.0℃
  • 구름조금거제 13.3℃
기상청 제공

내년 한돈자조금 예산 사실상 확정

대의원회, 422억5천만원 의결…농식품부 승인 남아
전체규모 변동 가능성 낮아…보궐관리위원 3명 선출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내년도 한돈 자조금 사업규모가 사실상 확정됐다. 

한돈자조금 대의원회(의장 배상건)는 지난 10일 열린 제2차 회의<사진> 에서 농가거출금 192억600만원, 정 부지원금 53억5천만원, 이익잉여금 176억9천11만9천원 등 모두 422억 4천711만9천원에 달하는 내년도 예산안을 원안 의결했다. 

이는 올해(최초 승인기준) 보다 12.1% 증가한 규모다. 

이 가운데 29.4%인 29.4%인 124억2천992만원이 소비홍보 사업에 투입될 예정이다. 이어 △수급안정사업에 85억917 만원 △교육 및 정보제공 41억7천 845만원 △운영비 21억3천818만8 천원 △기타비용 14억6천528만원 △유통구조 9억5천190만원 △조사연구 8억5천566만원의 예산이 각각 배정됐다. 

수급안정예비비는 27.2%인 115억292만2천원이다. 

수급안정예비비는 이월금과 내년도 적립예상액 33억5천232만원을 합친 금액 중 본 예산으로 반영한 50억원을 제한 것이다. 

내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이 대의원회를 통과함에 따라 정부의 최종 승인 절차만 남기게 됐다.

그러나 전체적인 예산규모의 경우 특별한 변수가 없는 한 정부 승인 과정에서 수정없이 통과될 전망이어서 사실상 확정적이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4명의 한돈자조금 관리위원 사퇴에 따른 보궐위원 무투표 당선 동의안도 원안 의결 됐다. 이에 따라 강원 이재춘·충북 이민영·전북 이남균 대의원 등 3명이 새로이 관리위원회에 합류했다. 

이들은 오는 2023년 11월11일까지 사퇴 위원들의 잔여임기를 수행하게 된다. 

다만 무투표 당선 동의안이 상정 됐던 경기지역 보궐위원의 경우 조영욱 후보가 일신상의 이유로 후보 및 대의원 사퇴의사를 밝힘에 따라 선출이 미뤄지게 됐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