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맑음동두천 13.4℃
  • 흐림강릉 11.4℃
  • 서울 12.4℃
  • 구름많음대전 14.9℃
  • 대구 16.8℃
  • 울산 18.6℃
  • 광주 13.4℃
  • 부산 16.6℃
  • 흐림고창 13.9℃
  • 흐림제주 15.9℃
  • 구름많음강화 12.4℃
  • 흐림보은 15.5℃
  • 구름많음금산 15.4℃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8.4℃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축산물품질평가 대상에 경기 여주 남상현 한돈농가

축평원, 축종별 총 34개 농가 선정 시상
한우부문 홍수범 씨, 2년 연속 수상 영예

[축산신문 김은희 기자] 올 한해 가장 우수한 품질의 축산물을 생산한 농가의 영예는 경기 여주의 한돈농가 남상현 대표에게 돌아갔다.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백종호)은 지난달 29일 세종시 본원 대강당에서 ‘제15회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시상식을 열고, 올해 우수 품질의 한우·한돈·육우·계란을 생산한 농가에 대해 시상했다.
이번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시상식에서는 대통령상 한돈 부문 남상현 대표(경기 여주시), 국무총리상 한우 부문 홍수범 대표(경남 김해시),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한우 부문 김희종 대표(경기 안성시), 육우 부문 유승무 대표(경기 안성시), 계란 부문 손병원 대표(경북 영주시)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축평원은 축산농가에서 12개월 간(2016년 9월~2017년 8월) 출하한 축산물의 등급판정 결과를 분석하고, 축종별 전문가 의견이 반영된 선정 기준에 따라 현지실사 등을 거쳐 최종 수상 농가를 선정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정부 축산시책 참여도가 새로운 평가 항목으로 추가됨에 따라 친환경, HACCP, 무항생제 등 건강한 축산물을 원하는 소비 트렌드를 반영했다.
대통령상을 수상한 한돈 부문 남상현 대표는 모돈 420두에 비육돈 5천800여두를 일관사육하면서 1년 간 9천110두를 출하해 좋은 성적을 받았다.
특히 육질 등급이 우수했는데, 1+등급 이상 출현율이 전국 평균 29.1% 보다 무려 21.0%P 높은 50.1%에 달했다.
지난해 대통령상을 받은 한우 부문 홍수범 대표(경남 김해시)는 올해는 국무총리상을 받아 ‘2년 연속 수상'이라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밖에 이날 시상식에는 한우·한돈·육우·계란 부문에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축산물품질평가원장상. 축종별 생산자단체장상 등 총 34개 농가가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축평원은 고품질 축산물 생산을 위한 지역별 맞춤 컨설팅과 등급판정 결과 환류 등을 통해 우수 축산물 생산을 장려하고, 이 사상식을 마련해 축산인들의 노력을 격려하고 있다.
백종호 원장은 “소비자의 요구에 맞춘 우수 품질의 축산물 생산에 앞장서는 축산 농가를 지속적으로 선발하고, 정보를 공유해 어려운 환경에 마주한 축산업계가 새로운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