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0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
  • 흐림강릉 -0.6℃
  • 박무서울 -0.9℃
  • 흐림대전 -0.8℃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0.5℃
  • 맑음광주 0.6℃
  • 맑음부산 1.7℃
  • 흐림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5.0℃
  • 맑음강화 -5.3℃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0.9℃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0.4℃
  • 맑음거제 1.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양봉

꿀벌 질병 예방 교육·구제 약품 지원

대전보건환경연구원, 관내 양봉농가 183곳 대상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대전보건환경연구원은 꿀벌의 활동이 왕성해지는 봄철이 다가오기 전 양봉 농가를 대상으로 질병·사양관리 교육을 시행하고 꿀벌 기생충 구제 약품을 지원한다.
교육은 지난 1월 31일 대전시 농업기술센터 소강당에서 관내 양봉 농가(180여 호)를 대상으로 ‘질병·사양관리’라는 주제로 실시했다.
또한 꿀벌 농가에 큰 피해를 주고 있는 대표적인 질병인 꿀벌응애, 노제마증 및 낭충봉아부패병에 대한 구제 약품을 구매해 교육 날인 1월 31일부터 3월 말까지 관내 183개 농가(2만 791 벌무리)에 조기 공급할 계획이다.
꿀벌 질병은 군집 생활을 하는 꿀벌의 특성상 질병이 발생하면 전파가 빠르고 치료가 힘들며 결국 농가의 경제적 피해로 이어져 사후 치료보다 사전 예방이 중요하다.
지난해 대전에서만 노제마증 2건, 낭충봉아부패병 1건과 부저병 및 여러 바이러스성 질병이 발생해 해당 농가에 피해를 준 사례가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신용현 대전보건환경연구원장은 “질병 피해를 줄이려면 적기에 올바른 방법으로 약품을 투약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꿀벌의 폐사 등으로 전염성 질병이 의심될 때는 지체하지 말고 보건환경연구원에 신고 및 검사를 의뢰하는 것이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