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3.2℃
  • 구름조금서울 24.3℃
  • 흐림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5.9℃
  • 구름많음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7.2℃
  • 구름조금고창 25.9℃
  • 구름조금제주 27.5℃
  • 맑음강화 24.7℃
  • 흐림보은 21.3℃
  • 흐림금산 23.3℃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많음경주시 26.2℃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농진청, 한우 유전자 시료 5만7천여점 확보

축평원서 정기적 인계…육종‧개량 연구 활용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이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장승진)으로부터 한우 DNA 시료 57천여 점을 지난 21일 인수했다.

축평원은 가축의 생산부터 판매까지의 유통과정을 기록관리하는 축산물이력제 운영에 필요한 동일성 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검사에 사용되는 한우 디엔에이(DNA) 시료를 2년간 보관·관리하고 있다.

농진청과 축평원은 지난해 5월 업무협약을 맺고 보존기간이 만료된 시료를 축산 연구에 활용키로 한 바 있다.

국가 생명연구자원 축산분야 중앙은행으로 지정되어 있는 국립축산과학원 가축유전자원센터(경상남도 함양)2014년부터 2018년까지 5년 동안 생산된 한우 디엔에이(DNA) 시료 57000여 점에 대한 보관을 완료했으며, 농진청은 매년 보존기간이 완료된 시료를 축평원으로부터 기탁 받을 예정이다.

축산물품질평가원 장승진 원장은 이번에 기탁한 디엔에이(DNA) 시료는 우리 축산업이 지속 가능한 경쟁력을 유지하는 데 귀중한 자료가 될 것이며, 앞으로도 미래 축산업 발전에 활용할 수 있도록 국립축산과학원에 인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농촌진흥청 박범영 국립축산과학원장은 축평원과의 협업을 통해 인수받은 자원이 한우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국제 경쟁력 향상에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