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4 (목)

  • -동두천 19.1℃
  • -강릉 19.2℃
  • 서울 19.7℃
  • 흐림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1.1℃
  • 흐림울산 19.8℃
  • 구름많음광주 23.3℃
  • 흐림부산 21.3℃
  • -고창 23.5℃
  • 구름많음제주 22.9℃
  • -강화 19.4℃
  • -보은 21.5℃
  • -금산 21.9℃
  • -강진군 22.5℃
  • -경주시 20.4℃
  • -거제 20.6℃
기상청 제공

부경양돈M&F, 포크밸리 미트마켓 반여점 개점

대단지 아파트 밀집 상권에…판매거점 확보

[축산신문 권재만 기자] 부산경남양돈조합(조합장 이재식)의 자회사 부경양돈M&F(대표 이두범)는 지난 1일 축산물판매장 ‘포크밸리 미트마켓 반여점’을 개점<사진>, 포크밸리 판매확대를 위한 거점을 확보했다.
부산시 해운대구 선수촌로 103-4 소재, 포크밸리 미트마켓 반여점은 인근 3만세대가 거주하는 대단지 아파트 밀집지역 중심상권에 위치해 포크밸리 유통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조합측은 기대하고 있으며 개점식 당일 2천700여만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이재식 조합장은 “포크밸리 미트마켓이 우리 조합원의 돼지를 제대로 판매해 줄 수 있도록 판매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규모는 작지만 적극적인 영업으로 고객을 만족시켜 나간다면 충분히 성공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며 반여점 개점을 축하했다. 
이두범 대표는 “대표에 취임하고 첫 번째 매장 개점이다. 오늘을 시작으로 더 많은 매장을 개설하고 싶고 더 많은 매출도 올려 우리 조합의 밝은 미래를 만들고 싶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드러냈다.
부경양돈M&F는 20번째 축산물판매장인 포크밸리 미트마켓 반여점 개점을 통해 부산 12개, 경남 5개, 울산 2개, 경기 1개의 점포를 운영하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