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4℃
  • 맑음강릉 26.4℃
  • 연무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5.5℃
  • 구름조금대구 25.8℃
  • 구름많음울산 22.3℃
  • 구름많음광주 25.6℃
  • 구름많음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0.8℃
  • 맑음강화 19.3℃
  • 구름조금보은 24.9℃
  • 구름조금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4.3℃
  • 구름많음경주시 25.6℃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낙농

“뇌 건강에 도움 주는 요오드, 우유에 풍부”

요오드 부족 시 인지능력·운동 발달 저해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태아 발달 위해 임산부 우유 섭취 권장

 

우유 속 요오드 성분이 뇌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주목을 받고 있다.
미국 낙농 전문 신문사 Hoard's Dairyman에 따르면 요오드 성분은 사람에게 필요한 필수 미세영양소로 이 성분은 인체에서 생성되지 않아 음식이나 보충제를 통해 공급해 주어야 하는데 이 때 우유가 훌륭한 요오드 공급원이 될 수 있다고 알려졌다.
이는 미국 임상영양학회지 9월호에 게재된 연구결과에서 드러났다.
연구진들은 요오드 부족은 지적 능력, 업무 능력 등을 저하시키며, 미국 임산부 대다수가 요오드 섭취 권장량을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는데, 임산부의 요오드 부족이 아이의 아이큐까지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적절한 요오드를 섭취한 사람들에 비해 경도-중증도의 요오드 결핍이 있는 사람이 IQ, 읽기, 이해력 등에서 낮은 점수를 받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또한, 임신 중 가벼운 요오드 결핍이라도 아이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미쳐 인지능력을 저하시킬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와 함께 아동기와 성인기에 걸쳐 적당량의 요오드를 꾸준히 섭취하지 않았을 때도 인지능력이나 운동 발달을 저해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연구진은 우유 한 컵에는 요오드의 하루 권장량 절반 정도를 채울 수 있어 임산부에게 매일 우유를 섭취할 것을 권장했다.
이와 관련 전미 낙농업 위원회의 연구에서도 임산부는 태아의 발달을 위해 요오드가 약 50% 더 필요한데, 하루에 2~3인분의 유제품을 섭취할 경우 요오드의 하루 권장섭취량을 충족시킬 수 있다고 발표한 바 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