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3 (화)

  • 맑음동두천 6.3℃
  • 맑음강릉 8.3℃
  • 맑음서울 10.7℃
  • 맑음대전 7.6℃
  • 맑음대구 7.5℃
  • 맑음울산 7.4℃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8.6℃
  • 맑음고창 4.7℃
  • 맑음제주 11.7℃
  • 맑음강화 9.5℃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6.6℃
  • 구름많음경주시 7.2℃
  • 맑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숙성 한돈 프랜차이즈 ‘고기, 원칙’ 한돈인증점 대열에

자조금-(주)반반한행복 업무협약, 전국 70개 가맹점 한돈홍보 앞장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숙성 한돈으로 널리 알려져있는 프랜차이즈 고기, 원칙이 한돈인증점이 됐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손세희, 이하 한돈자조금)는 구랍 27일 서울 서초동 제2축산회관에서 고기원칙을 운영하는 ()반반한행복(대표 이기원)과 한돈인증점 업무 협약(MOA)을 체결했다.

 ‘고기원칙은 연간 30만 명의 소비자가 자주 찾는 지역 명소형 브랜드이자 5년간 운영된 숙성 한돈 전문점으로서 현재 전국에 70개의 가맹점이 운영되고 있는 프랜차이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전국의 고기원칙매장은 위생 및 식자재를 엄격하게 인증하는 한돈인증사업에 참여, 소비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특히 한돈자조금에서 지원하는 다양한 홍보 프로모션을 통해 소비자가 한돈을 보다 믿고 안전하게 먹을 수 있는 환경 조성과 함께 한돈의 소비 활성화에도 앞장서게 된다.

한돈자조금에 따르면 이번 MOA 체결을 계기로 142개소였던 한돈인증점은 1112개소로 늘어나게 됐다.

한돈자조금 손세희 위원장은 한돈인증점을 통해 먹거리에 대한 사회적 불안감 해소는 물론 한돈이 소비자에게 한 걸음 더 가까이 갈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한돈만을 취급하는 음식점과 식육점을 발굴하는 한돈인증사업 확대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