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1.2℃
  • 흐림강릉 16.9℃
  • 구름많음서울 21.2℃
  • 흐림대전 21.6℃
  • 흐림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1.0℃
  • 흐림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5.0℃
  • 흐림고창 21.0℃
  • 구름많음제주 25.9℃
  • 구름많음강화 21.0℃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20.6℃
  • 흐림강진군 25.0℃
  • 흐림경주시 20.2℃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충북 야생멧돼지 광역수렵장 운영 필요”

충북한돈협, 개체수 저감대책 시급성 이시종 지사에 건의


[축산신문 최종인 기자] 충북의 양돈인들이 야생멧돼지 광역수렵장 운영을 요구하고 나서 실현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대한한돈협회 충북도협의회(회장 김춘일)는 지난 13일 김춘일 협의회장과 이민형 청주시지부장, 홍용표 괴산지부장이 충북도청을 방문, 이시종 지사와 간담회<사진>를 갖고 이같이 건의했다.

이 자리에는 충북도 정경화 농정국장과 안호 축산과장도 함께 했다.

김춘일 협의회장은 이날 충북도내 야생멧돼지 포획 추세에 주목했다.

국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 이후 충북도가 대대적으로 야생멧돼지 퇴치에 앞장섰지만 그 실적이 당초 계획에는 미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김춘일 회장은 이와 관련 “ASF가 경기북부, 강원도 홍천·영월에서 발생되고 있고 있는 만큼 인접한 충북 북부지역이 염려스럽고, 걱정 된다충북지역의 야생멧돼지 개체수를 줄일 수 있도록 올해 충북도내 광역수렵장 운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시종 지사는 이에대해 광역수렵장을 운영할 수 있도록 시·군과 협의해 나가겠다“ASF가 발생되지 않도록 한돈농가들 역시 철저한 방역에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청주=최종인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