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0 (토)

  • 맑음동두천 14.6℃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15.2℃
  • 맑음대전 15.2℃
  • 구름조금대구 12.0℃
  • 구름많음울산 12.8℃
  • 구름많음광주 15.2℃
  • 구름많음부산 14.1℃
  • 구름조금고창 16.9℃
  • 구름많음제주 15.4℃
  • 맑음강화 14.4℃
  • 맑음보은 12.7℃
  • 맑음금산 14.5℃
  • 구름많음강진군 14.5℃
  • 구름조금경주시 12.9℃
  • 구름조금거제 13.6℃
기상청 제공

한우협, 계재철 한우정책연구소장 퇴임

“연구소 기틀 정립 기여 감사”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계재철 한우정책연구소장이 2년의 임기를 마치고 퇴임했다.
지난 4일 한우협회는 계재철 연구소장의 퇴임식<사진>을 갖고 그간의 성과에 대해 감사의 뜻을 표했다.
계 소장은 부임 이후 한우산업과 축산업을 근거 없이 비하한 망언을 강력히 비판하고 이를 시정시켰다. 
또한, 농산물 원산지표시법 시행규칙 개정, WTO 개도국 지위 상실시 한우산업에 미치는 영향 분석과 대안 제시, 21대 총선 공약 요구사항 개발, 한우산업 분야 국정감사 요구사항 마련, 송아지생산안정제 개선, 비육우경영안정제 도입을 위한 논리 개발에도 심혈을 기울여왔다. 최근 있었던 횡성축협 조합원 제명 사건의 대법원 최종 승소 판결을 이끌어내는 데 큰 역할을 수행하기도 했다. 
농특위 사료작물 자급률 이용률 제고 방안 연구용역, 한우 일관사육 농가 비육우 생산비 기준 설정을 위한 연구, 한우 농가 질병 및 사육 의향 조사를 포함해 연구소의 연구역량 강화에도 많은 기여를 했다.
한우협회 김홍길 회장은 “한우정책연구소의 기틀을 세우는데 많은 기여를 한 계재철 소장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계재철 소장은 “앞으로도 전국한우협회와 한우정책연구소가 한우농가 권익 보호에 더욱 힘을 기울여 나가야 한다. 퇴임 후에도 협회와 연구소, 한우산업의 발전을 위해 관심을 갖고 성원하겠다”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