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5℃
  • 흐림강릉 19.7℃
  • 구름많음서울 23.6℃
  • 맑음대전 22.8℃
  • 구름많음대구 23.1℃
  • 울산 20.9℃
  • 맑음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3.3℃
  • 맑음고창 21.5℃
  • 맑음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2.8℃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2.2℃
  • 맑음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축산물 유통질서 바로 잡는다”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투명한 축산물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민관이 손을 맞잡았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노수현)과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지난 14일 서울 서초동 제2축산회관에서 ‘돼지고기 유통질서 확립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식’ 을 갖고 수입 돼지고기의 국내산 둔갑 판매 등 각종 위반행위에 대해 공동 대응키로 했다. 농관원 노수현 원장은 이날 “원산지 단속 대상 중에서 가장 집중하고 있는 품목이 바로 돼지고기다. 일반 국민들이 생각하는 것 보다 10배는 더 하고 있을 것”이라면서 각종 적발사례를 양돈농가들에게도 홍보, 감시의 눈을 확대함으로써 해당업체들로 하여금 경각심을 가질수 있도록 한돈협회 차원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하태식 회장은 이에대해 혹시모를 허점이 발생하지 않도록 농관원과 양돈농가가 힘을 합쳐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