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4℃
  • 흐림강릉 16.7℃
  • 구름많음서울 18.0℃
  • 구름많음대전 19.0℃
  • 흐림대구 18.0℃
  • 구름많음울산 17.1℃
  • 구름많음광주 19.6℃
  • 구름조금부산 18.7℃
  • 흐림고창 17.2℃
  • 구름조금제주 20.2℃
  • 흐림강화 15.9℃
  • 흐림보은 16.5℃
  • 흐림금산 17.5℃
  • 구름많음강진군 18.1℃
  • 흐림경주시 15.6℃
  • 구름많음거제 19.3℃
기상청 제공

강원도, 명품한우 생산지 입지 다진다

올해 한우분야 37억원 투입…고급육 출현율 상향평준화 도모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강원도가 취약지역 경쟁력 강화를 통한 상향평준화를 목표로 각종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강원도는 올해 전국 최고한우 생산지의 입지를 강화하고, 한우산업의 새로운 가치창출과 지속가능한 산업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한우분야에 37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올해 강원도가 추진하는 한우산업 경쟁력 강화 주요사업으로는 강원한우 차별화·특성화를 위한 인공수정 및 종축등록사업, 암소검정사업, 우량암소 육성 등 기초개량사업에 23억원, 고급육 출현율 향상을 위해 육성기 양질조사료 지원, 고급육 생산향상제 지원에 14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주목할 점은 일률적으로 지원되던 기존 사업추진방식과 달리 한우 고급육 출현율 개선이 필요한 시군에 대한 지원을 강화해 강원도 한우 품질의 상향평준화를 도모하고 지역별로 필요한 사업을 발굴해 지원하는 등 사업 효과를 극대화 시킬 계획이라고 전했다.
개량분야에 대한 지원이 가장 큰 것에 대해 한우산업의 경쟁력 강화는 우량한 유전자원을 확보하는 것에서 시작한다는 취지라는 설명이다.
도 관계자는 “특색 있는 강원도 한우산업 육성을 위해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우 산지 소 값과 지육가격 상승세가 이어지면서 한우사육두수가 지속 증가하고 있다. 여러 기관에서 한우사육두수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럴 때 일수록 고품질 한우고기를 생산할 수 있는 기초를 튼튼히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올해 강원도는 부진한 지역들에 대한 기초지원을 통해 상향평준화시켜 ‘강원도 명품 한우’라는 명성을 되찾고자 한다”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