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0.9℃
  • 맑음강릉 7.4℃
  • 맑음서울 4.7℃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5.8℃
  • 맑음광주 2.8℃
  • 맑음부산 8.1℃
  • 맑음고창 -0.5℃
  • 맑음제주 7.3℃
  • 맑음강화 2.2℃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0.8℃
  • 맑음강진군 2.7℃
  • 맑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충남도, 우수농가 대상 IoT관리 시스템 구축

80곳 선정…바이오캡슐 생체정보 전송 시스템 지원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충남도는 한우 유전능력 우수농가 육성사업에 선정된 축산농가 80곳에 사물인터넷(IoT) 기반 발정·분만 관리시스템을 구축한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충남도가 도입한 이 시스템은 IoT 통신 모듈이 부착된 바이오 캡슐을 한우에 경구 투여해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로 생체정보를 실시간 전송받는 시스템이다.
해당 개체는 체온 변화 등 이상 징후가 감지되면 스마트폰과 컴퓨터로 알림 메시지가 발송되고, 이를 확인한 농장주는 실시간 생체 정보를 바탕으로 수정 적기, 분만 예정시간, 질병감염 여부 등을 판단할 수 있다.
도는 금번 사업의 도입이 현장 농가들의 활용도에 따라 매우 높은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지금까지 농장주 경험에 의존했던 발정·분만 시기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어 생산성과 효율성이 높아질 것이다. 모든 문제는 정확한 진단에서부터 시작한다. 이 시스템이 농가들에게 소의 증상에 대한 정확한 판단을 돕고, 빠른 조치가 가능하도록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