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흐림동두천 4.2℃
  • 구름많음강릉 7.7℃
  • 구름많음서울 5.3℃
  • 구름조금대전 5.5℃
  • 구름많음대구 6.6℃
  • 구름많음울산 9.0℃
  • 맑음광주 8.0℃
  • 구름많음부산 8.7℃
  • 구름조금고창 7.7℃
  • 구름조금제주 10.7℃
  • 흐림강화 5.5℃
  • 맑음보은 4.9℃
  • 맑음금산 6.2℃
  • 흐림강진군 9.1℃
  • 구름많음경주시 6.7℃
  • 구름많음거제 8.7℃
기상청 제공

<인터뷰>한돈자조금 대의원회 장성훈 신임 의장

양돈현장과 상시 소통체계 구축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자조금 본연 역할 수행케…산업 지속성장 뒷받침
소비·식문화 변화 적극부응…사업효율 극대화 도모


“한돈자조금이 본연의 역할을 다함으로써 한돈산업의 지속성장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지난 12일 모바일선거를 통해 향후 2년간 한돈자조금 대의원회를 이끌어갈 장성훈 신임 의장이 밝히는 포부다.
끊임없는 소통과 변화는 이를 실현하기 위한 핵심 동력이 될 것이라고.
장성훈 신임 의장은 이와 관련 “한돈자조금 대의원은 전국의 농가로부터 위임받은 권한을 통해 산업과 농가를 대변해야 한다”면서 “따라서 양돈현장과 늘 대화하고 토론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이 시급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한돈자조금 사업의 효율성을 최대한 끌어올리기 위한 노력도 소홀히 하지 않을 계획이다.
소비트렌드와 식문화 변화에 적극 부응할 수 있는 마케팅 홍보 및 자조금 활용방안을 제시하겠다는 장성훈 신임의장은 구제역과 ASF 등 해외악성가축전염병 발생에 대비하고 그 충격을 최소화할 수 있는 자조금의 역할론을 강조하기도 했다.
보다 강력한 대한한돈협회와의 유기적 협력체계 구축이 필요함은 물론이다.
“극심한 경기침체속에 ASF까지 발생, 우리 양돈농가들은 그 어느 때 보다 어려운 난관에 처해있다. 그만큼 한돈자조금에 거는 기대도 클 수 밖에 없기에 어깨가 무겁다”는 그는 “그렇다고 해도 두려워하거나 피하지 않겠다. 농가들의 눈높이에 맞출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해 나갈 것”임을 거듭 다짐했다.     
이를 통해 이번 선거과정에서 자신을 믿고 성원해준 대의원들의 기대에 보답할 계획이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