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0℃
  • 구름많음강릉 21.2℃
  • 흐림서울 19.3℃
  • 구름많음대전 19.2℃
  • 구름조금대구 23.6℃
  • 맑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2.8℃
  • 맑음부산 23.8℃
  • 구름많음고창 21.5℃
  • 맑음제주 22.2℃
  • 흐림강화 18.9℃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20.0℃
  • 맑음강진군 23.8℃
  • 맑음경주시 23.9℃
  • 맑음거제 23.7℃
기상청 제공

2019 한우인전국대회 현장에선 / “불투명한 미래 대응 하나되는 계기로”

전국 2만여 농가 경북 영주에 운집
“협회 중심 결집…위기극복 원동력”

[축산신문 이동일  자] 지난 19·20양일간 경북 영주에서 개최된 2019한우인전국대회. 
영주에 운집한 2만여 한우인들은 한우협회의 창립 20주년을 자축하면서도 미래가 불투명한 한우산업의 현실에 대해 걱정스러워했다. 
증가하는 사육두수와 미허가축사 적법화, 퇴비부숙도 검사, 수입육 증가로 인한 자급률 하락 등 전반적인 여건이 그리 만만치 않다고 농가들은 입을 모았다. 
그러면서 이럴 때일 수록 한우협회를 중심으로 농가들이 힘을 모아야 한다고 말했다.
김삼주 한우협회 경북도지회장은 “한우와 우리 축산업을 둘러싼 여건이 그리 녹록치 않다. 하지만 우리는 그 동안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잘 대처해 왔다. 그 원동력은 우리 농가 스스로의 결집이었다”며 “오늘 한우인전국대회를 계기로 다시 한 번 우리 농가들이 하나되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스케치>
한우고기 먹거리로 화합
○…이날 행사장에는 한우인전국대회 답게 한우숯불구이축제 행사장이 마련됐다. 한우인들은 이곳에서 삼삼오오 모여 한우고기로 회포를 풀며 한우인들의 축제를 자축했다.

최신기술 한자리에
○…행사장 한켠에는 관련기관, 사료, 약품, 기자재 등 100여개 업체가 참여한 기자재 전시회가 열렸다. 한우농가들은 전시회장을 돌아보며 최신 기술을 한자리에서 확인하는 기회를 가졌다.

ASF 조기 종식 기원
○…행사 직전에 국내에서 발병한 ASF에 대한 걱정의 목소리도 많았다. 가축질병의 무서움에 대해 누구보다도 잘 아는 한우농가들은 큰 피해없이 ASF사태가 잘 끝나기를 기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