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0 (수)

  • 구름많음동두천 3.7℃
  • 맑음강릉 6.5℃
  • 연무서울 4.1℃
  • 연무대전 5.7℃
  • 연무대구 6.0℃
  • 구름조금울산 7.9℃
  • 연무광주 7.1℃
  • 구름조금부산 10.1℃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8.4℃
  • 흐림강화 4.5℃
  • 흐림보은 4.4℃
  • 흐림금산 4.8℃
  • 구름조금강진군 7.4℃
  • 맑음경주시 7.5℃
  • 구름조금거제 10.6℃
기상청 제공

종합

식품·축산물 표시기준 하나로 통합

식약처, ‘식품등의 표시기준’ 전부개정안 고시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식품과 축산물에 동일한 표시기준이 적용될 수 있도록 식품과 축산물의 표시기준을 하나로 통합한 ‘식품등의 표시기준’ 전부개정안을 지난 19일 고시했다.
이번 개정은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 시행(2019년 3월 13일)에 앞서 식품과 축산물의 표시기준을 일원화해 소비자와 영업자에게 식품 표시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개정 고시 주요 내용은 ▲축산물 알레르기 유발물질 표시대상에 ‘잣’ 추가 ▲즉석판매제조가공업 영업자가 생산한 식육가공품에 ‘식육의 종류와 함량’ 표시 의무화 ▲카페인 허용오차 일원화(표시량의 90~110%) ▲식품을 해동해서 판매할 경우 ‘해동업체 명칭과 소재지’ 표시 의무화 ▲축산물 표시에 외국어 활자크기 제한 규정 마련 등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소비자가 안심하고 식품을 소비할 수 있도록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비자 주의가 필요한 식품에는 표시를 의무화해 안전한 식품 소비 환경이 조성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