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2 (금)

  • 맑음동두천 10.9℃
  • 맑음강릉 14.8℃
  • 맑음서울 11.6℃
  • 맑음대전 12.2℃
  • 맑음대구 13.1℃
  • 맑음울산 13.3℃
  • 맑음광주 13.7℃
  • 맑음부산 15.2℃
  • 맑음고창 14.2℃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11.5℃
  • 맑음금산 10.4℃
  • 맑음강진군 14.8℃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4.0℃
기상청 제공

종합

‘국가연구개발 우수 성과’에 농진청 연구결과 11건 선정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지난 10일 연구 결과 11건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선정하는 ‘2018 국가연구개발 우수 성과’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는 국가연구개발사업에 창조적 기술을 더해 파급효과가 큰 성과를 낸 연구자의 자긍심을 높이고 우수한 연구 성과를 국민에게 알리기 위해 2006년부터 해마다 선정하고 있다.
특히 국립식량과학원 서우덕 박사의 ‘보리의 새로운 발견! 새싹보리의 기능성 물질 구명 및 산업화’는 생명·해양 분야 최우수 성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보리의 새로운 발견! 새싹보리의 기능성 물질 구명 및 사업화’와 ‘전 세계 소비자를 겨냥한 핵과류(복숭아·플럼코트) 신품종 개발’ 등은 종자 주권 확보와 부가가치 창출로 농업의 경쟁력을 키우는 데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지금까지 농촌진흥청은 ‘국가연구개발 우수 성과’에 총 78건 선정되며 과학 기술 분야의 발전과 농업의 미래가치 창출에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음을 대외적으로 입증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