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7 (화)

  • 구름조금동두천 34.6℃
  • 구름많음강릉 28.9℃
  • 구름조금서울 35.6℃
  • 구름조금대전 34.4℃
  • 구름조금대구 31.2℃
  • 맑음울산 28.2℃
  • 흐림광주 29.5℃
  • 맑음부산 29.2℃
  • 흐림고창 31.4℃
  • 구름조금제주 30.5℃
  • 맑음강화 31.4℃
  • 구름조금보은 33.9℃
  • 구름조금금산 33.8℃
  • 흐림강진군 ℃
  • 구름조금경주시 30.6℃
  • 맑음거제 30.1℃
기상청 제공

한우개량·품질고급화…한우산업 발전 견인

함양산청축협, 한우수정란 이식 농가 교육 실시

[축산신문 권재만 기자] 함양산청축협(조합장 박종천)은 지난 9일 조합 회의실에서 2018년 수정란 이식지원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36농가를 대상으로 ‘수정란 이식 농가교육’<사진>을 실시했다.
함양군의 군민소득 3만불 달성을 위한 기초 과제로 한우분야 발전 방향의 주축을 다루는 수정란 이식 농가교육에는 학계와 경남농협, 수의사회, 군 관계자들이 참석해 수정란 이식 교육의 중요성을 한층 더 높였다. 
이날 교육은 진종인 경상대학교 교수의 수정란 이식교육과 박근철 함양군 수의사회장의 농가 수란우 관리 및 수란우 선정시 고려사항에 대한 교육으로 참석 농가들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OPU 유래 수정란 이식사업의 개량효과를 직시해 2016년 300두 시작으로 수정란 이식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든 함양군은 2017년 190두에 이어, 올해에는 210두를 목표로 본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함양군의 수정란이식 수태율은 전국 평균이상으로 유지되고 있어 타·시군에 비해 좋은 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
특히, 두당 48만원이라는 적지 않은 수정란 이식비용으로 인해 본 사업의 참여를 꺼리는 농가들을 위해 3년 전부터 군과 축협의 전폭적 지원으로 농가는 두당 5만원만 부담하면 돼, 수정란 이식사업의 진입 문턱을 대폭 낮추기도 했다.
박종천 조합장은 “함양군의 수정란 이식 사업이 선도적으로 앞서 나아가기 위해서는 농가 스스로의 체질개선을 위한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축산농가와 축협, 행정기관이 끊임없이 소통해, 한우개량 및 품질고급화를 기반으로 한우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함양산청축협은 수정란 이식을 통해 태어난 숫송아지를 거세비육 후 출하한 손익분석 결과, 수정란이식 거세우와 일반 거세우의 수익금액 차이가 적게는 250만원에서 많게는 350만원까지 확연한 차이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농가들의 부가수익 창출을 위해 수정란 이식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