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5 (금)

  • 흐림동두천 15.9℃
  • 흐림강릉 15.1℃
  • 서울 16.7℃
  • 대전 18.6℃
  • 대구 18.9℃
  • 울산 19.8℃
  • 광주 19.3℃
  • 부산 19.7℃
  • 흐림고창 19.1℃
  • 제주 21.0℃
  • 흐림강화 16.0℃
  • 흐림보은 17.4℃
  • 흐림금산 17.5℃
  • 흐림강진군 20.9℃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어린이·청소년 우유 많이 먹을수록 영양 균형

공주대 김선효 교수팀, 건강 관련성 분석 연구 결과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어린이와 청소년의 우유 섭취량이 많을수록 영양불량 및 칼슘부족 위험을 낮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한국낙농육우협회(회장 이승호)는 지난 8일 우유자조금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우리나라 어린이·청소년의 우유 섭취 변화 추이 및 우유 섭취와 건강과의 관련성 분석 연구(연구 책임자 공주대학교 김선효 교수)’ 연구용역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우유 섭취량에 따른 영양소 섭취량이 우유를 마시지 않는 군에 비해 우유를 많이 마시는 군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남녀학생 모두 우유 섭취량이 증가함에 따라 칼슘, 인, 비타민A, 비타민C 등의 섭취량이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특히 1일 칼슘 섭취량은 우유를 마시지 않는 군에 비해 우유를 많이 마시는 군에서 남자 380mg, 여자 350mg 더 섭취하는 것으로 분석됐다.또한 우유 섭취량과 영양상태에 대한 교차비 분석결과 우유를 많이 마시지 않는 군은 우유를 많이 마시는 군에 비해 영양불량·나트륨과잉·칼슘부족 위험이 각각 2.7배, 1.2배, 17.4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음료(쉐이크, 이온음료, 탄산음료, 커피·홍차·코코아류 섭취량의 합) 섭취량이 증가함에 따라 칼슘 및 비타민C의 섭취량이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다.
어린이와 청소년의 우유섭취량과 골밀도 간에도 유의적인 상관관계가 나타났다.
초등학교 남학생의 경우 우유 섭취량이 많을수록 대퇴골 전체 골량과 골밀도가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으며, 중학생의 경우 여학생의 우유 섭취량이 많아질수록 대퇴골 전체 골밀도가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우유를 섭취하지 않는 군은 마시는 군에 비해 현저히 낮은 요추 골밀도 수치를 보였다.
고등학교 남학생의 대퇴골 전자부 골밀도와 여학생의 요추 골밀도 모두 우유를 섭취하지 않는 그룹에서 가장 낮은 수치를 나타냈다.
낙농육우협회 이승호 회장은 “우유를 많이 섭취할수록 성장기 어린이·청소년의 영양 및 건강 개선에 도움을 준다는 뒷받침하는 연구결과”라며 “어린이·청소년에게 충분한 우유섭취를 적극 권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