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14.3℃
  • -강릉 -9.0℃
  • 맑음서울 -13.2℃
  • 구름많음대전 -9.8℃
  • 맑음대구 -8.3℃
  • 맑음울산 -7.0℃
  • 광주 -7.2℃
  • 맑음부산 -6.3℃
  • -고창 -8.2℃
  • 제주 -2.0℃
  • -강화 -13.5℃
  • -보은 -12.7℃
  • -금산 -12.8℃
  • -강진군 -5.3℃
  • -경주시 -7.8℃
  • -거제 -5.0℃
기상청 제공

농업박물관 황금강아지 가방에 복 한가득

초등생 초청 체험프로그램 마련

  • 등록 2018.01.11 19:35:46


농업박물관이 무술년(戊戌年)을 맞아 지난 11일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나만의 황금강아지 가방 만들기’ 체험프로그램<사진>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초등학생 30명이 참가해 농경사회의 대표 가축 중 하나인 ‘개(犬)’의 의미에 대해 알아보고, 60년 만에 맞는 황금 개띠 해를 기념해 황금 강아지를 그려 넣은 자신만의 가방을 만들었다.



거세송아지 경매로 한우경쟁력 높인다 송아지 거세시기에 대한 논란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일반적으로 가축시장에서 거래되는 송아지의 월령은 최소 6개월령 이상이다. 비육농가에서 송아지를 구입해 바로 거세를 하더라도 7~8개월령을 훌쩍 넘기게 된다. 거세시기가 너무 늦어지게 된다는 지적이다. 또한, 번식농가는 송아지 가격을 높게 받기 위해 배합사료 위주의 사양관리를 하게 되고, 비육농가는 입식 후에 체중을 빼고 소화기관을 발달시키는 육성기를 거쳐야 한다. 이를 개선해야 한다는 지적은 수차례 나왔지만 가축시장의 거래 관행은 좀처럼 개선되지 못했다. 생산자 단체인 한우협회 정읍시지부는 이를 개선하겠다고 나서 주목되고 있다. 한우협회 정읍시지부 관계자는 번식농가에서 미리 수송아지를 조기에 거세(4~5개월령)하고 조사료(TMR)로 사양관리를 한 송아지를 월1회 경매시장에 출장시키고 있다. 작년 10월부터 시작된 거세송아지 경매시장은 올해 1월까지 총 4회가 열렸다. 지금까지 시장에 나온 거세송아지는 총 155두. 매월 7일 열리는 경매시장에서 거세송아지는 일반 수송아지에 비해 거래가격이 평균 4.6% 높게 형성되고 있다.(수송아지 374만7천원, 거세송아지 392만1천원) 한우협회 정읍시지부 관계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