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8 (금)

  • -동두천 14.4℃
  • -강릉 10.6℃
  • 서울 16.7℃
  • 흐림대전 21.9℃
  • 박무대구 17.3℃
  • 흐림울산 13.8℃
  • 박무광주 21.9℃
  • 부산 15.6℃
  • -고창 19.3℃
  • 구름많음제주 25.9℃
  • -강화 14.9℃
  • -보은 21.3℃
  • -금산 22.9℃
  • -강진군 24.0℃
  • -경주시 14.4℃
  • -거제 23.5℃
기상청 제공

농업용 드론, AI도 잡는다

전남도·나주축협, 취약지역 항공 소독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최근 농경지에 조사료 목초종자 살포, 농약 살포에 이어 농업용 드론이 AI방역에도 활용되기 시작했다.

전라남도는 지난 4일 나주시 영산강 일대의 철새 도래지 및 축사에 AI예방을 위한 방역에 농업용 드론을 투입했다.

이는 전남도에서 실시하는 ‘드론 항공장비를 활용한 AI방역취약지역 집중소독 시범사업’<사진>이다. 차량이나 인력이 진입하기 힘든 방역 사각지대를 드론으로 방역하겠다는 취지로 12월 한달간 시범적으로 시행한다.

이번 방역사업은 나주축협과 농업용 드론 제조업체인 메타로보틱스(주)가 각각 보유한 드론 및 인력을 무상으로 지원해 진행했으며,  지금까지 AI방역에 드론이 투입된 국내 사례는 전무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규동 나주축협 조합장은 “드론을 활용할 경우 도로나 길이 없어 진입이 힘든 지역도 방역할 수 있어 AI예방에 탁월한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 방역에 참여한 메타로보틱스(주) 관계자는 “이번에 투입한 제품은 살균제를 10분동안 약 5천평에 살포할 수 있어 매우 빠르고 편리하게 방역이 가능해 축산농가의 시름인 AI방역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