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1 (금)

  • -동두천 2.1℃
  • -강릉 4.5℃
  • 맑음서울 2.4℃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4.6℃
  • 맑음광주 5.8℃
  • 맑음부산 7.3℃
  • -고창 3.3℃
  • 흐림제주 7.1℃
  • -강화 1.0℃
  • -보은 2.1℃
  • -금산 1.7℃
  • -강진군 6.4℃
  • -경주시 4.7℃
  • -거제 4.5℃

보은옥천영동축협 조합장에 맹주일씨

“경영안정 집중…지역사회와 깊은 호흡”


보은옥천영동축협 조합장 보궐선거에서 맹주일 전 한우협회 보은군지부장<사진>이 당선됐다. 

지난달 28일 치러진 보은옥천영동축협 보궐선거에서 조합원 1천384명 중 1천259명이 투표에 참여해(무효 3표) 91.6%의 높은 투표율을 보인 가운데 맹주일 후보가 674표를 얻어 582표를 얻은 정영철 후보를 누르고 당선의 영광을 안았다. 

맹주일 당선자는 “지지해준 조합원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조합원들을 위한 보은옥천영동축협으로 만들어 나가겠다”며 “내실경영을 통한 경영 안정성 확보와 조합 구성원 모두의 화합을 이끌며,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조합으로 적극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낙육협, 무허가축사 적법화 사활 한국낙농육우협회(회장 이승호)가 무허가축사 적법화 문제에 사활을 걸겠다고 밝혔다. 낙농육우협회는 지난달 20일부터 충남을 시작으로 전국 낙농순회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순회교육에서는 조사료 교육과 함께 무허가축사와 관련된 애로사항을 청취하는데 역점을 두고 있다. 전국에서 청취한 내용들을 중심으로 적법화를 못한 농가들이 대거 폐업하는 일이 없도록 대책마련을 촉구할 것이며 이를 위해 강경하게 대응한다는 것이다. 낙농육우협회에 따르면 많은 농가들이 적법화를 수용하고 추진하려고 하지만 지자체 담당자가 수시로 바뀌면서 업무에 혼선을 빚는 경우가 상당히 많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지난달 27일 열린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총회에서도 농가들은 이승호 회장에게 무허가축사 적법화에 대한 대책을 질의하며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에 이승호 회장은 “지금까지 우리는 무허가 시설을 유지한 채 불안한 경영을 해왔다”며 “하지만 적법화를 추진하려고 해도 현지에서 유권해석이 오락가락하면서 지연되는 일은 없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유예기간 연장에 대한 막연한 기대와 포기는 금물이라고 덧붙였다. 이승호 회장은 “몇몇 국회 농해수위 의원들이 유예기간을 연장하는 법안을 입법발의 했지만 당연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