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7 (토)

  • 흐림동두천 -10.9℃
  • 구름많음강릉 -3.1℃
  • 구름많음서울 -8.4℃
  • 흐림대전 -6.0℃
  • 맑음대구 -2.9℃
  • 흐림울산 -1.5℃
  • 구름많음광주 -2.2℃
  • 흐림부산 0.0℃
  • 흐림고창 -3.4℃
  • 흐림제주 4.2℃
  • 흐림강화 -9.2℃
  • 흐림보은 -8.3℃
  • 흐림금산 -6.6℃
  • 구름많음강진군 -0.6℃
  • 흐림경주시 -2.2℃
  • 흐림거제 1.3℃
기상청 제공

300자 발언대

비현실적 정책 규제 그만…양돈현장 ‘민생’ 챙길 때

[축산신문]

배상종 대표(대웅돈유전자)

사료가격과 인건비 등 양돈현장의 생산비가 크게 오르며 이제 돼지가격이 지육kg당 4천500원을 넘지 않으면 적자가 불가피한 실정이다. 

농장 상황에 따라서는 이 가격으로도 생산비를 맞추지 못하는 경우도 있을 것이다. 

반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 속에 만연하고 있는 경기 침체 우려로 인해 돼지고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심리적 저항가격은 하향 조정 되고 있다. 원가는 큰 폭으로 뛰었는데, 소비자는 더 낮은 가격에 돼지고기 구입을 원하고 있는 상황이 전개되고 있는 만큼 대책마련이 절실한 시점이다. 

하지만 농림축산식품부는 ASF 방역을 이유로 현실과는 동떨어진 규제 관철에 집중하고 있을 뿐 양돈현장의 민생 정책은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다. 농식품부가 가장 중시 해야 할 현안이 외면되고 있는 것이다. 양돈현장의 ‘민생 챙기기’ 를 다시한번 촉구해 본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