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6.8℃
  • 흐림강릉 10.9℃
  • 흐림서울 8.6℃
  • 대전 9.6℃
  • 대구 7.8℃
  • 울산 11.9℃
  • 광주 10.4℃
  • 흐림부산 13.3℃
  • 흐림고창 10.0℃
  • 제주 14.1℃
  • 흐림강화 8.2℃
  • 흐림보은 9.2℃
  • 흐림금산 9.3℃
  • 흐림강진군 11.3℃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제 13.3℃
기상청 제공

자연순환농업협회 이기홍 회장, 농특위서 축산분야 탄소중립 방안 제시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탄소중립이 축산분야의 중요 현안으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이기홍 자연순환농업협회장<사진>은 지난 10일 “탄소중립은 세계적 아젠다인 만큼 우리 가축분뇨자원화 산업계도 이에 적극 참여해야 한다”면서 “탄소중립을 제대로 실현하려면 축산 및 자원화 현장의 탄소 발생량에 대한 정확한 데이터를 만들어야 하고 이를 바탕으로 실현 가능한 탄소 저감 목표가 설정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회장은 이날 탄소중립 관련 정책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겸한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제13차 축산소분과 회의에 참석, 이같이 말하고, “정부는 가축분뇨 자원화 분야의 탄소중립 조기 실현을 위해 관련 법령 및 제도의 정비와 관련 기술개발이 조속히 이뤄져야 하며, 탄소중립 관련 정책과 지원책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이 회장은 축산분야 탄소중립의 해결방안으로 가축사육두수 감축을 주장하는 것을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