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1.7℃
  • 구름많음강릉 0.4℃
  • 구름많음서울 1.3℃
  • 맑음대전 1.6℃
  • 구름조금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5.1℃
  • 흐림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7.5℃
  • 흐림고창 -1.3℃
  • 흐림제주 11.6℃
  • 흐림강화 -2.6℃
  • 맑음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1.9℃
  • 흐림강진군 3.6℃
  • 구름많음경주시 0.7℃
  • 흐림거제 7.1℃
기상청 제공

ASF 피해지역 재입식 ‘눈앞’

연천 5개 농장, 농장 검정·방역 평가 통과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중점방역지구 지정 등 행정절차만 남겨둬


ASF 살처분 농가의 재입식이 9부 능선을 넘었다.

방역당국 및 양돈농가들에 따르면 ASF 살처분농가 가운데 처음으로 재입식을 신청한 연천지역 5개 농장들에 대한 방역당국의 농장평가 절차가 사실상 마무리 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농장 모두 방역당국이 제시한 재입식 절차 1단계인 시·군 방역부서의 농장검정과 2단계인 농림축산검역본부, 시·도, 시·군, 전문가 합동 농장방역 평가 및 환경검사를 통과했다는 의미다.

이에 따라 재입식 절차는 ‘ASF 중점방역관리지구 지정’ 과 그 법률적 근거로 현재 법제처에서 심의중인 가축전염병예방법 시행규칙 공포 등 행정업무만을 남기게 됐다. 

재입식을 추진중인 연천지역의 한 농가는 “생각 보다 다소 지연되기는 했지만 오는 19일 정도에 입식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후보돈은 한돈협회 제1검정소에서 환적해 들여올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