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월)

  • 맑음동두천 17.4℃
  • 맑음강릉 17.3℃
  • 맑음서울 19.3℃
  • 구름조금대전 18.1℃
  • 맑음대구 16.5℃
  • 구름조금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18.6℃
  • 구름조금부산 20.8℃
  • 구름조금고창 18.3℃
  • 구름조금제주 22.2℃
  • 맑음강화 18.7℃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9.3℃
  • 구름조금경주시 14.7℃
  • 구름조금거제 19.2℃
기상청 제공

식약처, 자가품질 실험실, 축산물 검사 사용 가능

‘축산물위생관리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자가품질검사 실험실을 축산물 검사에 사용할 수 있게 한 내용을 담아 ‘축산물위생관리법 시행령 및 시행규칙’ 일부개정안을 지난달 30일 입법예고했다.
이번 개정안에서는 축산물 영업자가 ‘식품위생법’, ‘건강기능식품에 관한 법률’, ‘약사법’, ‘화장품법’에 따라 자가품질검사 실험실을 별도 운영하고 있는 경우, 그 실험실을 축산물 검사에도 공동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식육판매업’ 영업자가 식육부산물을 전문적으로 판매하는 ‘식육부산물전문판매업’을 함께 운영하는 경우, 밀봉한 식육부산물의 보관이나 판매 시 식육판매업 시설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집단급식소 식품판매업자’가 집단급식소에 포장육과 식용란을 영업신고없이 납품하고 있는데 여기에 우유류도 포함시켰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안전관 무관한 규제는 개선해 영업자의 경제활동 부담을 줄여줄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