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2℃
  • 흐림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16.8℃
  • 박무대전 18.1℃
  • 맑음대구 16.4℃
  • 구름조금울산 15.7℃
  • 맑음광주 17.4℃
  • 맑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조금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4.2℃
  • 흐림금산 15.5℃
  • 맑음강진군 15.6℃
  • 구름조금경주시 14.0℃
  • 구름조금거제 16.3℃
기상청 제공

기획연재

최윤재 교수의 ‘목소리’ <24>균형식사가 국민건강에 중요하다 (8)

오메가-3 지방산 비율 높은 ‘고지방식’ 섭취
현대 사회 모든 질병 원인되는 ‘염증’ 억제 효과

  • 등록 2020.01.03 10:51:49


(서울대학교 교수, 축산바로알리기연구회장)


5. 염증과 건강
1) 염증의 정의와 그 기전

염증은 미생물 감염이나 외부유해자극으로부터 생체를 보호하기 위한 방어기전으로, 면역세포, 혈액, 생물학적 중간체, 생리활성 아민 등이 관여하며, 발열, 통증, 홍조, 종창과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 생체를 보호하는 정상적인 기작이기 때문에 우리 몸의 면역을 위해 필수적이지만, 이것이 제거되지 못하면 만성염증으로 악화 되어 많은 문제를 야기 할 수 있다. 실제로 만성염증반응은 심혈관계질환, 류마티스 관절염, 비만, 암, 당뇨대사증후군, 알츠하이머, 염증성 장질환, 아토피 피부염, 지방간염 등 거의 모든 질병을 유발하는 주요 요인으로 알려져 있다.


2) 염증, 염증 유래 질병과 오메가 지방산의 균형
‘오메가 지방산의 균형’이란, 오메가-3 지방산과 오메가-6 지방산의 섭취 및 침착 비율을 말한다. 이 균형과 비율이 염증조절에서 매우 중요하다. 오메가 지방산은 크게 두 가지 방향으로 염증 조절에 관여한다.
첫째, 오메가-3 지방산은 프리바이오틱스로서, 장내미생물의 대사산물 전구체로 작용한다. 장내미생물은 사람의 장내에 서식하는 약 500-1천 여 종의 다양한 미생물을 말한다. 이것은 주로 4 종류의 문(phylum)인 Firmicutes, Bacteriodetes, Proteobacteria, Actinobacteria 로 조성되며, 영양소의 소화·흡수과정, 병원균과의 영양 경쟁에 도움을 주고, 항균인자의 분비, 면역세포의 조절, 염증성 사이토카인 생성 조절 등 면역반응 조절에 관여한다. 장내미생물 균총의 불균형(dysbiosis)은 염증성 장질환의 발생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는 보고도 있다. 오메가-3 지방산을 섭취하면 특정 장내미생물이 이를 전구체로 사용하게 되고, 궁극적으로는 장내미생물 균총 조성이 바뀌어 항염증기능을 촉진한다. 실제로 오메가-3 지방산이 항염증기능을 하는 Roseburia 등의 butyrate 생성균을 촉진한다는 보고가 있다(Ruairi C. robertson 등 2017). 
둘째, 오메가-3 지방산 자체가 우리 몸 세포막에 존재하며 항염증 인자의 전구체로 작용함으로써, 염증 완화에 긍정적인 역할을 한다.
우리 몸의 불포화지방산은 크게 오메가-3 지방산과 오메가-6 지방산이 있는데, 이들은 체내에서 서로 다른 대사산물을 발생시킨다. 오메가-3 지방산은 대부분 항염증성 작용을 하는 대사산물을 배출하고, 오메가-6 지방산은 그와 반대로 대부분 전염증성 작용을 하는 대사산물을 배출한다. 실제로 많은 전문가들이 오메가-3 지방산과 오메가-6 지방산의 비율에 따라 염증성 병의 예후가 달라지는 것을 많이 지켜봤고 이 비율이 1:4 이상인 높은 오메가-6 지방산 비율은 심혈관계질환, 암, 염증성 질환을 야기한다고 한다.
실제로 오메가-3 지방산의 급여가 대표적 probiotics인 Bifidobacterium과 Lactobacillus 증가 및 사춘기 HPA axis의 지나친 활성 억제에 관여하는 것으로 밝혀졌고(Ruairi C. Robertson 등 2017), 수유기간 중 모체의 오메가-3 지방산 섭취 상태가 수컷 새끼의 장내 균총에 영구적인 영향을 주어 대표적 만성염증질환인 비만 발병율을 감소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Ruiari C. Robertson 등 2018). 또한 오메가-3 지방산의 급여는 포도막염에 대한 베체트병 관련 임상적, 조직학적 점수를 완화시키며, 전염증선 사이토카인 및 염증과 관련된 T세포 전사인자 mRNA양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Hiromi Shoda 등 2015). 그 외에도 오메가-3 지방산이 항염증 기작을 가진다는 무수히 많은 연구들이 있다.
따라서 오메가-3 지방산의 비율을 높인 고지방 식이는, 현대사회의 거의 모든 질병의 원인이 되는 염증을 억제하여 인류의 건강에 기여할 수 있다.


3) 오메가밸런스를 통해 만성염증을 막기 위한 필자 연구실의 연구
필자는 지금까지 오메가 지방산 균형을 위한 기능성 사료 및 축산물 생산 기술, 그리고 항염증 기능성 소재에 관해 많은 연구를 해왔다.
세부적으로 보면 산양유 중 CLA 함량을 높이는 사료, 계란 내 오메가-3 지방산 함량을 증진시키는 산란계 사료, 아마씨와 락토바실러스를 이용한 산란계 밀식 스트레스 저감 사료첨가제 개발, 항염증 기능성 지질소재의 시너지 조성 확립 등에 관심을 가지고 연구를 했고, 최근에는 아마종실을 이용한 익스트루젼 사료 연구에 관한 연구를 하였다. 이 사료를 급여할 경우 산란계의 산란 성적이 증가했으며, 오메가 지방산 균형 계란이 생산 되었고, 산란계의 염증 및 스트레스 완화에 효과가 있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