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7.3℃
  • 구름많음강릉 29.1℃
  • 연무서울 26.9℃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26.5℃
  • 울산 25.1℃
  • 흐림광주 25.0℃
  • 부산 22.5℃
  • 흐림고창 24.5℃
  • 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24.4℃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5.0℃
  • 흐림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6.6℃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농협, 구제역 방역 긴급지원자금 1천억 편성

인접시군 방역 300억…농가복구 700억 투입
천안지역서 차단방역 상황 점검…소독 시연도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가 구제역 차단을 위해 긴급 방역지원자금 1천억원을 지원한다.
김병원 회장은 지난달 30일 안성 구제역 발생과 관련해 인근지역인 충남 천안을 방문해 천안축협 비상대책상황실과 병천 소재 거점소독시설에서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한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는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국회의원(충남 천안을, 국회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여당간사)과 농협경제지주 김태환 축산대표, 안병우 축산기획상무, 정문영 전국축협조합장협의회장(천안축협장), 이제만 대전충남양돈조합장, 이주선 농협중앙회 이사(송악농협장) 등 협동조합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김병원 회장은 “안성 구제역이 2건 발생하고 있는 상황에서 타 지역으로 전파를 막아야 한다. 범 농협의 모든 자원을 총 동원해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병원 회장은 안성 인접시군 방역을 위해 긴급 방역비용 300억원을 투입하고, 취약농가 백신접종지원과 피해농가 긴급복구지원에 700억원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긴급 소독차량 15대 투입, 안성지역 방역용품 무제한 지급, 159명 지역인력풀 가동 등 인접시군으로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와 함께 전국 구제역 예방을 위해 방역인력풀 6천250명을 운용, 기존 방역차량 815대 외에 10대를 추가 편성하고 취약농가 백신공급 및 접종지원, 백신접종 확인 전산화 구축, 축산물 수급 및 가격안정 등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구제역 피해 농업인 및 주민에 대해 최고 1억원, 중소기업은 최고 5억원까지 추가 우대금리를 적용해 신규 대출을 지원한다. 기존 대출은 만기 연장과 이자 및 할부 상환금 납입을 12개월간 유예한다.
김병원 회장은 이날 병천 거점소독시설에서 축산차량의 소독작업을 직접 시연하고 운영직원이 방역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을 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