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2 (금)

  • 구름많음동두천 10.6℃
  • 구름많음강릉 9.2℃
  • 구름조금서울 10.5℃
  • 연무대전 9.5℃
  • 연무대구 11.7℃
  • 흐림울산 10.6℃
  • 연무광주 11.0℃
  • 흐림부산 10.9℃
  • 흐림고창 6.8℃
  • 박무제주 9.8℃
  • 구름조금강화 9.3℃
  • 구름많음보은 10.0℃
  • 구름많음금산 9.6℃
  • 흐림강진군 10.9℃
  • 흐림경주시 12.5℃
  • 흐림거제 12.0℃
기상청 제공

종합

“한우사육 새 전기…OEM사료 다양한 순기능 기대”

한우협회, 전북 완주서 OEM사료 출시 기념식 개최
“가격 견제·수요자인 농가에 선택권 부여 큰 의미”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전국한우협회가 OEM사료 출시를 기념했다.
한우협회(회장 김홍길)는 지난 3일 전북 완주 고산면 주민자치센터에서 한우농가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우협회 OEM사료 출시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전국 처음으로 한우협회 OEM사료를 생산하는 선진과 공급계약을 맺은 한우협회 완주군지부(지부장 김영만)에서 이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홍길 회장은 “협회에서 출시한 OEM사료는 기존 사료에 비해 출하 시 까지 두당 40~60만원 정도 사료비가 절감되는 효과를 가져오게 될 것이다. 이것만으로 업계에는 큰 파장이 예상된다. 농가가 사료에 대해 선택권을 가지게 되는 것도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이어 “대구경북한우조합의 경우 OEM사료 출시가 되기도 전에 사료가격을 포당 7천500원에서 5천500원으로 인하시켰다. 사료가격을 견제하는 것만으로도 한우협회의 OEM사료는 충분히 추진해야 할 가치가 있는 사업”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협회는 사료사업을 통해 단  한푼의 수수료도 받지 않을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김 회장은 “중앙회에서는 사료사업에 참여의지가 높은 시군지부장들을 중심으로 운영위원회를 구성했다. 사업과 관련된 모든 결정은 운영위원회에서 하게 될 것이다. 아울러 중앙회에서는 품질관리에 대해서만 관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우협회 완주군지부 김영만 지부장은 “전국에서 처음으로 완주가 나섰다. 쉽지 않은 과정이 있었다. 하지만 하려고 마음먹은 이상 방법이 없지 않았다. 한우농가를 위해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는 공감대를 가진 분들이 많은 도움을 주셨다”며 “다른 시군지부에서도 의지를 가지고 추진한다면 반드시 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는 말을 꼭 해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자리를 함께한 하림그룹의 김홍국 회장은 “이번 OEM사료 사업을 시작으로 향후 한우협회와 산업 발전을 위해 긴밀하게 협조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우협회는 고품질 사료 ‘대한한우’와 경제성 사료 ‘건강한우’ 두 개 스팩의 단계별 4가지, 총 8개 품목을 공급한다. 
대한한우는 28개월령, 출하체중 750kg 이상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건강한우는 30개월령, 출하체중 740kg 이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건국대학교 김종민 박사는 한우협회 OEM사료에 대해 설명하면서 “육성우 사양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성장에 충분한 단백질을 공급하고, 골격과 내장발달을 촉진해 건강한 기초체형 형성을 위한 비육 밑소를 완성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였다”고 말했다.
한우협회는 이번 OEM사료 출시 기념식을 시작으로 각 지역별 공급계약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며, 권역별 행사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