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1 (목)

  • 맑음동두천 1.4℃
  • 맑음강릉 8.3℃
  • 연무서울 2.7℃
  • 박무대전 3.5℃
  • 연무대구 4.4℃
  • 연무울산 6.6℃
  • 연무광주 5.4℃
  • 연무부산 8.2℃
  • 맑음고창 4.5℃
  • 연무제주 7.6℃
  • 맑음강화 3.1℃
  • 구름조금보은 2.4℃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6.3℃
  • 구름많음경주시 5.7℃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종합

이 한 몸 던져서라도…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무허가축사 적법화 기한 연장과 특별법 제정 촉구를 위해 지난 13일로 단식 7일차를 맞은 축산단체장들. 단식으로 인해 초췌해진 모습을 보면서 우리 축산업이 처한 현실과 오버랩 된다. 주위의 만류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설 명절마저 뒤로 한 채 축산인들의 요구사항이 관철될 때까지 단식농성을 계속 하겠다는 의지를 굽히지 않고 있다. 축산단체장들은 “정부의 무성의함에 더욱 분노감을 갖게 한다”며 “생업을 잃을 처지에 놓여 있는데 밥을 먹을 수 있겠냐”면서 비장함을 보이고 있다. 사진은 곡기를 끊은 단체장들이 농성장에 둘러앉아 있다. 무력감에 빠져 있는 모습이 역력하다. 왼쪽부터 한국사슴협회 서종구 회장, 축산관련단체협의회 문정진 회장, 대한한돈협회 하태식 회장, 한국낙농육우협회 이승호 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