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많음강릉 25.2℃
  • 구름많음서울 27.7℃
  • 맑음대전 26.7℃
  • 구름많음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4.3℃
  • 맑음광주 26.9℃
  • 구름많음부산 25.9℃
  • 구름조금고창 24.8℃
  • 구름조금제주 27.7℃
  • 구름많음강화 26.6℃
  • 구름조금보은 23.4℃
  • 맑음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5.2℃
  • 구름많음경주시 25.1℃
  • 구름조금거제 27.3℃
기상청 제공

마니커에프앤지 업계 첫 미국에 삼계죽 수출

파우치 형태 간편식…내년부터 현지 시판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이지바이오 가족사인 육가공업체 (주)마니커에프앤지가 국내 업체로는 최초로 미국에 ‘삼계죽’<사진>을 수출한다.

마니커에프앤지는 이달 삼계죽 수출물량을 선적해서 내년 1월부터 미국에서 판매를 시작한다고 지난달 29일 밝혔다. 

마니커에프앤지에 따르면 이번에 수출되는 삼계죽은 상온에서 14개월까지 유통이 가능한 파우치 제품으로 휴대 및 보관이 편리하고 전자레인지에서 4분만 가열하면 바로 먹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손으로 직접 부드러운 부분만 골라서 찢어 넣은 닭가슴살과 찹쌀, 인삼, 대추 등이 잘 어우러진데다 죽으로 되어 있어 삼계탕과 비슷한 영양과 효능을 갖고 있으면서도 보다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마니커에프앤지는 이번에 수출하는 삼계죽이 기존 국내 제품의 포장만 바꾼 것이 아니라 수출용으로 특별히 개발한 제품이라며, 생소한 재료에 대한 거부감을 없애고 찹쌀의 식감까지 세밀하게 신경 쓰는 등 미국에 거주하는 한국인은 물론 중국인을 중심으로 한 아시아계, 히스패닉계 소비자들의 입맛까지 고려했기 때문에 현지에서 좋은 반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니커에프앤지 관계자는 “현지에서 삼계탕이 한국의 전통 보양식으로 많이 알려져 있어 상대적으로 편리함이 강조되고 소비층이 다양한 삼계죽이 정착하는 데는 별 어려움이 없을 것”이라며 성공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