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많음동두천 32.9℃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많음서울 35.5℃
  • 구름많음대전 33.8℃
  • 구름많음대구 32.0℃
  • 흐림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34.3℃
  • 구름많음부산 32.9℃
  • 구름많음고창 31.5℃
  • 구름많음제주 30.4℃
  • 구름많음강화 32.5℃
  • 구름많음보은 32.9℃
  • 구름많음금산 33.0℃
  • 구름많음강진군 33.2℃
  • 흐림경주시 28.2℃
  • 구름조금거제 34.4℃
기상청 제공

인터뷰

“공부하는 자세로 농촌·축산업 발전 기여”

농협중앙회 신관우 신임 이사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축산업 절체절명의 위기 극복
협동조합 구심점 역할에 매진

 

“농업과 농촌 그리고 축산업과 협동조합의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이다. 낙농조합원들의 실익과 낙농관련조합의 권익이 최대한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지난달 29일 열린 임시대의원회에서 농협중앙회 신임 이사(회원조합장인 이사)로 선출된 신관우 충북낙협 조합장은 “후보로 추천해주고, 이사로 선출해준 조합장들께 깊이 감사드린다. 품목축협은 물론 일선축협을 대표한다는 자세로, 중앙회 이사로서 제 몫을 해낼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하겠다. 요즘 열심히 공부하고 있다”고 했다.
“축산농가들은 지금 절체절명의 위기상황에 놓여 있다. 시장개방과 국내산 축산식품의 자급률 하락, 가축사육제한과 무허가 축사 적법화 등 갈수록 강화되는 환경규제는 농가들의 설 자리를 점점 좁히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협동조합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믿는다. 조금이라도 양축가 조합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신관우 신임 이사는 “잇단 악성가축질병 발생과 가뭄, 폭염, 그리고 집중호우 등 어려운 환경에도 사명감 하나로 국민들의 식탁을 책임지고 있는 축산농가들이 진정한 애국자이다. 협동조합이 이들의 진정한 구심체로서 제대로 된 역할과 기능을 발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 이사는 또 “조사료 수급 등 농가들의 목장경영에 영향을 미치는 분야에도 각별한 관심을 갖고 활동해 나가겠다”고 했다.
신관우 농협중앙회 신임 이사는 전국낙농관련조합장협의회 회장을 오랫동안 역임하면서 제도개선과 유대협상 등 고비 때 마다 뛰어난 협상력과 뚝심으로 낙농가 권익을 지켜내는데 앞장서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현재는 전국농업경영인축협조합장협의회 감사로도 활동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