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흐림동두천 14.3℃
  • 구름조금강릉 15.6℃
  • 구름많음서울 12.9℃
  • 대전 7.8℃
  • 구름많음대구 10.3℃
  • 맑음울산 19.1℃
  • 흐림광주 16.0℃
  • 구름많음부산 19.7℃
  • 흐림고창 19.6℃
  • 맑음제주 23.1℃
  • 흐림강화 12.1℃
  • 흐림보은 8.5℃
  • 흐림금산 5.8℃
  • 흐림강진군 15.5℃
  • 맑음경주시 16.5℃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유업체, 우유가격 줄줄이 인상 단행

서울우유·매일·남양·빙그레 등 원가 상승 따라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흰우유 6~8%, 가공유는 최고 두자리숫자로


농가수취원유가격이 인상 됨에 따라 서울우유·매일유업·남양유업·빙그레 등 유업체가 지난 17일을 전후로 흰 우유는 6∼8%, 가공유는 최고 두 자리숫자%로 인상했다.

최근 관련 우유업계에 의하면 이번 가격 인상은 낙농진흥회 원유 기본가격 인상 결정과 글로벌 경제 이슈에 따른 누적된 원부자재 가격, 물류비, 제조경비 등의 비용 증가로 불가피하게 결정됐다.

특히 국내 우유시장점유율 44.2%로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서울우유협동조합의 경우 원유가격 인상으로 인해 우유제품의 가격을 대표제품인 흰 우유 대형마트기준 2천710원이었던 1천ml는 17일부터 2천800원대 후반으로 인상했다.

또 매일유업도 우유제품가격을 대형마트기준 2천650원에서 17일부터 2천800원대 후반으로 평균 8%로, 남양유업도 흰 우유 출고가를 평균 8% 각각 올렸다.

또한 빙그레는 편의점기준 대표제품인 바나나우유(240ml)가격을 1천500원에서 1천700원으로 인상하고, 굿모닝우유와 요플레 오리지널은 각각 8%와 16%를 인상한다.

이외 동원F&B는 대니쉬 더(the) 건강한 우유 900ml의 경우 2천240원에서 2천490원으로 올리는 등 국내 굴지우유업체들이 흰 우유가격과 가공유제품 가격을 올렸거나 올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 우유업계 관계자들은 “내부적으로 경영과 생산 효율화를 통해 원가 상승분을 상쇄하고자 노력했으며 어려운 경제여건을 고려해 인상 폭을 최소화하고자 했다”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