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화)

  • 맑음동두천 18.6℃
  • 맑음강릉 21.6℃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19.6℃
  • 맑음대구 20.1℃
  • 맑음울산 21.3℃
  • 맑음광주 18.6℃
  • 맑음부산 21.5℃
  • 맑음고창 19.6℃
  • 맑음제주 22.7℃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5.9℃
  • 맑음금산 17.4℃
  • 맑음강진군 17.8℃
  • 맑음경주시 20.2℃
  • 맑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동약 전문기업 ㈜케어사이드, 창립 20주년 행사

2024년 전북 정읍 사업장 이전 계획 밝혀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케어사이드(대표 유영국)는 지난 4월 20일 분당에 있는 서머셋 더카라에서 창립 20주년 기념행사를 갖고, 세계인으로부터 사랑받는 동물약품 기업으로 성장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기념사, 전북 정읍 사업장 이전 계획, 특별포상, 케이크 커팅, 건배 제의 등이 진행됐다.

특히 정읍 사업장 이전 현황과 향후 일정 등을 자세히 알렸다.

이에 따르면 케어사이드는 지난해 정읍시와 400억원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케어사이드는 첨단산업단지 7개 부지를 매입했다. 연면적 1만4천평 규모다.  

사업장에는 KVGMP 동물약품 공장, 백신공장, ABSL3·2레벨 동물실험실 등이 들어선다. 공사금액만 900여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지난 4월 건축 인허가가 완료됐다. 2023년 말 준공이 목표다. 동물용 화학제제 생산 시설을 비교했을 때 현재 대비 6배 정도 규모가 커진다.

이날 특별포상은 개인 포상, 팀 포상, 장기근속 포상이 마련됐다.

특히 임직원들은 지난 20년 동안 케어사이드를 키워낸 것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유영국 대표이사에게 상장을 전달했다.

한편, 케어사이드는 창립 20주년을 더욱 뜻깊게 보내기 위해 4월 한달 간 매주 목요일마다 파주에 있는 카라 더봄센터를 방문해 봉사활동을 펼쳤다. 봉사 기간에는 개와 고양이의 피부 감염증 치료와 예방에 쓰이는 터비덤 포밍샴푸, 멜라세덤 삼푸를 후원했다.

유영국 대표는 ”연구개발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2025년 매출 700억원 달성하는 것이 목표다. 대한민국을 넘어 전세계로부터 사랑받는 동물약품 전문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