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조금동두천 30.4℃
  • 흐림강릉 25.1℃
  • 맑음서울 31.2℃
  • 구름조금대전 30.2℃
  • 흐림대구 29.9℃
  • 흐림울산 28.1℃
  • 구름많음광주 31.0℃
  • 구름조금부산 31.6℃
  • 구름많음고창 29.8℃
  • 구름많음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30.0℃
  • 구름많음보은 28.9℃
  • 구름많음금산 30.1℃
  • 구름많음강진군 31.3℃
  • 흐림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32.0℃
기상청 제공

<기고>금주의 아프리카돼지열병 리포트 <3>중국 전역으로 확산 '식품산업 충격파'

중국 돈가 상승…글로벌 단백질 시장 재편 전망

  • 등록 2019.05.01 11:24:55


남 향 미  수의연구관(농림축산검역본부 해외전염병과)


중국 본토에서 유일하게 비 발생 지역으로 남아있던 Hainan 성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했다.
중국 정부는 4월 22일 Hainan 성 6개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146마리의 돼지가 죽었다고 보도했다. 중국 본토 최남단에 위치한 이 열대 섬에서 발생은 지난해 8월 최초 확인된 이후 9개월이 채 안된 기간에  중국 본토 32개 행정구역, 즉 모든 성, 직할시 및 자치구역으로 바이러스가 전파됐음을 의미한다.
아프리카돼지열병에 의한 살처분, 폐사로 인해 중국에서는 올해 말까지 약 1억3천만 마리 돼지가 사라질 것으로 추정된다. 발생 전 4억3천 두에서 1/3 가량 돼지가 감소되는 것이다.
결국 중국에서 돼지가격 상승으로 이어져 전 세계적으로 단백질 시장이 재편될 것으로 전망된다.
4월 중순 중국 정부는 올 하반기 돼지고기 가격이 70% 이상 올라갈 것으로 예측했다.
중국에서는 돼지 수 급감으로 더 많은 돼지고기를 수입해야 했다. 올해 첫 2개월에 돼지고기 수입은 20만7천톤으로 10% 증가했다고 중국 정부가 보도한 바 있다. 
세계 식품산업 전체에도 충격파를 던졌다.
Rabobank는 고기 공급이 중국으로 방향을 전환함에 따라 아시아와 남아메리카 수입 의존 국가들에서 고기가 부족해질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단지 돼지고기 뿐 아니라 모든 형태의 단백질을 포함한다.
예컨대 최근 중국으로 돼지고기 수출이 급성장하고 있는 브라질에서는 돼지고기 뿐 아니라 소고기와 닭고기 수출도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영향은 상당히 오래갈 것으로 전망된다.
중국 베이징 소재 시장연구기업인 Gavekal Dragonomics의 중국소비자 분석가인 Ernan Cui에 따르면 다른 국가들이 아프리카돼지열병을 근절하는데 최소 5년이 소요됐다.
반면 중국의 시장규모나 법 구조, 낮은 위생수준 등을 감안할 때 중국에서는 십년 이상의 매우 긴 시간이 걸릴 가능성이 매우 높다.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는 1588-9060·4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