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8 (금)

  • -동두천 -3.3℃
  • -강릉 2.3℃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0.8℃
  • 구름조금광주 0.3℃
  • 맑음부산 2.2℃
  • -고창 -1.1℃
  • 흐림제주 4.9℃
  • -강화 -3.6℃
  • -보은 -2.0℃
  • -금산 -2.0℃
  • -강진군 1.4℃
  • -경주시 0.4℃
  • -거제 2.5℃
기상청 제공

“몸에 좋고 맛도 좋은 국산우유 많은 사랑을”

우유자조금, 러브밀크 페스티벌 개최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는 지난 7일과 8일 양일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1층 아트리움에서 ‘러브밀크 페스티벌(Love Milk Festival 2017)’<사진>을 개최했다.
‘러브밀크 페스티벌’은 연말연시를 맞아 대규모 쇼핑몰을 찾은 쇼핑객들과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국산우유의 우수성을 홍보할 목적으로 개최됐다. 특히 청소년을 대상으로 인기 아이돌 가수를 초청해 이들의 우유사랑을 청소년들에게 알리고 콘서트도 함께 열렸다.
첫 날인 7일에는 버스킹 공연과 다양한 레크리에이션이 열렸으며 실력파 버스킹 팀 로로의 무대와 함께 전문 MC가 진행하는 러브밀크 럭키박스 및 레크리에이션 등이 진행됐다.
8일 오후 진행된 공식행사에서는 본 행사에 초청된 내외빈이 함께하는 공식 세레머니와 우유 기부식에 이어 축하공연 ‘러브 밀크 콘서트’가 열렸다.
‘러브 밀크 콘서트’에는 요즘 가요계에 대세 아이돌이라 할 수 있는 세븐틴, 아스트로, 강남, 스누퍼, 프리스틴, BLK 등 6팀이 출연했다.
특히 본 페스티벌에는 참관객들의 즐거움을 위한 각종 우유 체험 이벤트도 마련됐으며 ▲유업체 유제품 무료시식 ▲우유요리 전시 ▲러브밀크 포토존 ▲러브밀크 4행시 대회 ▲러브밀크 연하장 ▲러브밀크 캐리커쳐 ▲러브밀크 바 등 행사가 열렸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이승호 위원장은 “이번 행사는 낙농가와 유업체가 국산 우유와 유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소비자와 가까이서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이번 행사가 자라나는 청소년들이 우유를 더욱 사랑하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린벨트 내 무허가축사 적법화 대책 절실 입지제한지역 및 그린벨트에 포함된 목장의 경우 무허가축사 적법화 대상에서 제외됨에 따라 대책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한국낙농육우협회(회장 이승호)는 지난 5일 농협안성교육원에서 경기남부지역 낙농환경 순회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에서는 경기도 지역이 타 지자체에 비해 그린벨트 설정 구역이 많다보니 해당 구역 내 무허가축사 시설에 대한 성토가 이어졌다. 화성의 한 낙농가는 “축사가 2개 동이 있는데 그 중 1개 동은 그린벨트 지역에 포함되어 있다”며 “그린벨트 지역에 포함된 시설의 경우 적법화에 답이 나오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특히 “그린벨트로 지정되기 전부터 목장을 운영하던 경우는 재산권 침해라고 생각한다”고 강도높게 비판했다. 남양주 등 경기북부 지역의 농가들도 올해 이어져 온 각종 무허가축사 관련 토론회에 대책마련을 요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탄원서를 제출하는 등 대책마련을 요구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 문제에 대해 정부도 뾰족한 수를 내놓지 못하고 있다. 이날 교육에 참석한 농림축산식품부 이연섭 서기관은 “무허가축사 적법화와 관련된 법이 26개법이 있는데 각 부서와 협의를 통해야 한다”며 “농식품부는 지속적으로 제도 완화를 건의 중이지만 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