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6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4℃
  • 구름많음강릉 16.8℃
  • 구름많음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19.8℃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조금울산 22.5℃
  • 흐림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20.7℃
  • 흐림제주 21.4℃
  • 구름많음강화 19.8℃
  • 구름조금보은 20.0℃
  • 구름조금금산 19.0℃
  • 흐림강진군 20.5℃
  • 구름많음경주시 22.6℃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종합

미산 쇠고기 현물검사 비율 조정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미국산 쇠고기에 대한 현물검사 비율이 30%에서 6%로 내려갔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7월 19일 BSE 발견에 따라 미국산 쇠고기에 대해 검역강화 차원에서 끌어올렸던 현물검사 비율(3%→30%)을 이달 13일부터 6%로 조정했다.
농식품부는 지난 2일 가축방역심의회를 열고 현물검사 비율조정을 논의했다.
이에 따라 현 30%에서 우선 6%로 조정하고, 검사결과를 평가해 이상이 없을 경우 다음달부터는 평시수준 3%로 다시 조정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미국측이 제공한 추가 자료를 통해 지난 7월 19일 미국에서 발견된 BSE는 비정형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그 BSE는 2006년에 태어난 11살된 암소에서 나왔고, 해당 소의 사체는 매몰해 식품체인에 들어가지 않았음을 다시한번 확인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