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토)

  • 구름많음동두천 19.8℃
  • 맑음강릉 22.9℃
  • 구름많음서울 23.0℃
  • 구름많음대전 21.7℃
  • 구름많음대구 22.7℃
  • 맑음울산 22.1℃
  • 맑음광주 22.8℃
  • 맑음부산 23.5℃
  • 구름조금고창 19.7℃
  • 흐림제주 26.5℃
  • 구름많음강화 19.6℃
  • 구름많음보은 17.3℃
  • 구름많음금산 18.0℃
  • 구름조금강진군 21.8℃
  • 맑음경주시 19.9℃
  • 구름조금거제 22.4℃
기상청 제공

5월 22일~6월 22일

  • No : 3561
  • 작성자 : 도드람양돈농협 공판사업부 차장
  • 작성일 : 2017-05-26 09:47:24




도축두수 감소…돈가 내달까지 오름세 지속

나들이철 맞아 계절적 소비 증가


◆생산=5월 도축두수는 4월보다 증가한 약 138만두 예상된다. 5월은 대선을 비롯해서 휴일이 많아 도축물량 감소가 예상되었지만 휴무에 도축을 시행한 업체도 많아 전반적으로 지난달 예상보다는 많을 것으로 보인다. 더위 자체도 5월말부터 시작되어 5월 도축두수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6월부터 시작되는 무더위로 인해 전체적인 출하물량은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16년 8월에 인공수정한 물량이 17년 6월에 출하되기 때문에 여름수태율 저하 및 무더위로 인한 증체 지연으로 1일 도축두수가 6만두 내외가 될 것으로 보인다.


◆소비=나들이철을 맞이하여 전체적인 소비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5월초 연휴 및 대선으로 인해 소비가 약간 늘어난 것은 사실이지만 연휴 이후에는 소비가 지지부진한 상태다. 6월에 본격적인 소비 진작을 기대해 보지만 원가가 상승할 것으로 보여 육가공업체 입장에서는 반갑지 않은 6월이다. 물량 감소가 본격화 되는 만큼 남아 있는 재고 소진은 어느 정도 해소될 것으로 보이나 더 큰 폭의 소비 증가가 필요한 시점이다. 여전히 경락물량의 비율은 6%대를 기록하고 있어 경락 물량 또한 절대적으로 적은 상황이어서 전체적인 돈육 산업에는 부정적 영향이 클 것으로 판단된다.


◆종합=돈가는 6월까지는 전체적인 오름세가 될 것으로 보인다. 6월 들어서는 전체적인 도축두수가 일평균 6만두 이하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고 나들이철을 맞이하여 4~5월보다는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5월 23일 현재 탕박돈가는 5천200원대를 유지하고 있으며 5월 말부터는 본격적인 상승세가 이어져 6월에는 5천500원 내외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첨부파일

네티즌 의견 5

  • omupasahiqige
    • 2017-09-08 05:33
    • 삭제

    [url=http://20mg-levitraforsale.com/]20mg-levitraforsale.com.ankor[/url] usbuy-ventolin.com.ankor http://generic-levitracheapest-price.com/

  • adpivieo
    • 2017-09-08 05:19
    • 삭제

    [url=http://20mg-levitraforsale.com/]20mg-levitraforsale.com.ankor[/url] usbuy-ventolin.com.ankor http://generic-levitracheapest-price.com/

  • ialorele
    • 2017-09-08 05:13
    • 삭제

    [url=http://20mg-levitraforsale.com/]20mg-levitraforsale.com.ankor[/url] usbuy-ventolin.com.ankor http://generic-levitracheapest-price.com/

  • owalakazeyuba
    • 2017-09-08 05:01
    • 삭제

    [url=http://20mg-levitraforsale.com/]20mg-levitraforsale.com.ankor[/url] usbuy-ventolin.com.ankor http://generic-levitracheapest-price.com/

  • adepacuko
    • 2017-09-08 04:48
    • 삭제

    [url=http://20mg-levitraforsale.com/]20mg-levitraforsale.com.ankor[/url] usbuy-ventolin.com.ankor http://generic-levitracheapest-price.com/




양봉업계, 양봉 근친교배 위험수위…육종연구 시급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최근 양봉업계는 국내 양봉산업 발전과 더불어 벌꿀의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근친교배로 인한 악순환의 굴레에서 벗어나야 한다는 여론이 비등하다. 양봉업계에 따르면 국내 양봉산업은 그동안 꿀벌들의 무분별한 근친교배가 심각한 수준이다. 정부 차원의 국책연구기관을 통해 체계적인 품종개량으로 양봉농가의 생산성 향상에 도움을 줘야 한다는 여론이다. 현재 국내에 보급되고 있는 대표적인 서양종 3대 종봉은 이탈리안, 카니올란, 코카시안 등으로 이중 주로 이탈리안종, 카니올란과 코카시안을 교배한 교잡종이 흑색벌이라는 이름으로 보급 중이며, 일부 농가에서는 중국에서 유입된 교잡종과 유럽 쪽에서 유입된 종봉이 사육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양봉업계 한 관계자는 “우리나라는 꿀벌의 품종을 개량하고 이를 전문적으로 육종할 수 있는 꿀벌육종연구센터가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라고 지적한 뒤, “특히 육종과 관련해서는 개인이 질병유입이라든지 생태계교란 등의 우려로 품종개량을 할 수도 없을뿐더러, 대부분 양봉농가들은 수십 년째 자신이 운영하는 봉장에서 세력이 강한 한 봉군을 택해 여왕벌과 수벌을 키워 자연교미를 시키고 있다. 그런데 문제는 수벌에 대한 품종개량이 전혀

양봉업계, 양봉 근친교배 위험수위…육종연구 시급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최근 양봉업계는 국내 양봉산업 발전과 더불어 벌꿀의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근친교배로 인한 악순환의 굴레에서 벗어나야 한다는 여론이 비등하다. 양봉업계에 따르면 국내 양봉산업은 그동안 꿀벌들의 무분별한 근친교배가 심각한 수준이다. 정부 차원의 국책연구기관을 통해 체계적인 품종개량으로 양봉농가의 생산성 향상에 도움을 줘야 한다는 여론이다. 현재 국내에 보급되고 있는 대표적인 서양종 3대 종봉은 이탈리안, 카니올란, 코카시안 등으로 이중 주로 이탈리안종, 카니올란과 코카시안을 교배한 교잡종이 흑색벌이라는 이름으로 보급 중이며, 일부 농가에서는 중국에서 유입된 교잡종과 유럽 쪽에서 유입된 종봉이 사육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양봉업계 한 관계자는 “우리나라는 꿀벌의 품종을 개량하고 이를 전문적으로 육종할 수 있는 꿀벌육종연구센터가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라고 지적한 뒤, “특히 육종과 관련해서는 개인이 질병유입이라든지 생태계교란 등의 우려로 품종개량을 할 수도 없을뿐더러, 대부분 양봉농가들은 수십 년째 자신이 운영하는 봉장에서 세력이 강한 한 봉군을 택해 여왕벌과 수벌을 키워 자연교미를 시키고 있다. 그런데 문제는 수벌에 대한 품종개량이 전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