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0 (금)

  • -동두천 23.0℃
  • -강릉 27.2℃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5.1℃
  • 박무대구 26.7℃
  • 박무울산 25.2℃
  • 맑음광주 26.1℃
  • 연무부산 26.3℃
  • -고창 22.9℃
  • 맑음제주 26.4℃
  • -강화 21.7℃
  • -보은 22.3℃
  • -금산 23.0℃
  • -강진군 23.2℃
  • -경주시 24.1℃
  • -거제 24.3℃
기상청 제공

2월 20일~3월 20일

  • No : 3505
  • 작성자 : 도드람양돈농협 공판사업부 차장
  • 작성일 : 2017-02-22 10:25:23

 

 

 

내달 돈가 소폭 상승…4천400~4천600원<지육kg·탕박기준> 예상

삼삼데이·개학 특수로 재고 물량 일정 소진 예상

 

◆생산=2월 도축두수는 1월 대비 약 0.7% 증가한 138만두가 예상된다. 작업일수가 20일로 크게 줄지 않았지만 2월 6일~7일 발령했던 스탠드 스틸을 비롯해 일부 발생 지역에 대한 이동제한 조치로 증가폭은 제한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2월말 이동제한이 풀릴 것으로 예상되어 27일, 28일 양일간 물량은 일시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3월에는 특별한 행정조치가 없는한 도축물량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2월에는 소비가 증가할 만한 호재보다 길어지는 구제역 상황으로 인한 소비 감소가 더 큰 것으로 판단된다. 소비 감소에도 불구하고 돈가가 유지될 수 있었던 것은 육가공 업체별로 돈육 재고 물량이 늘고 경매시장 유입물량이 감소한 영향이 크다. 3월에는 2월보다는 소비 심리가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3월3일 삼삼데이가 있고 개학으로 비선호 부위 소비 증가가 예상된다. 3월 이후 8월 까지는 구제역 등 특이 사항이 지속되지 않는 한 전체적인 소비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종합=2월 돈가 대비해서 소폭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출하물량은 많지만 삼삼데이와 개학을 맞이하여 재고 물량은 어느정도 소진될 것으로 보인다. 전반적인 돈가 패턴은 비슷할 것으로 보인다. 3월부터 상승하여 8월까지 상승세를 이어가는 기본적인 패턴은 비슷할 것으로 보인다. 2월에 예상보다 돈가가 높았던 것은 이동제한, 스탠드 스틸 등의 행정조치로 인하여 경매시장의 수급 불균형과 삼삼데이로 인해 일반 육가공의 작업비율이 높아서 전체적인 상장 비율이 낮아진 것이 원인으로 파악된다. 3월 예상 돈가는 탕박기준 4천400원~4천600원/kg 형성될 것으로 보인다.

첨부파일

네티즌 의견 0

스팸방지
0/자


‘사물 인터넷’ 양돈장 국내 첫 출현
[축산신문 이일호기자] 사물인터넷(IoT)이 적용된 양돈장이 국내 최초로 출현했다. 농업회사법인 성우농장(대표 이도헌)은 사물인터넷과 알고리즘에 의한 돈사환경관리 시스템, 그리고 각종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육성비육 전문 계열농장을 지난 10일 충남 홍성군 결성면 성남리에서 준공했다. 양돈을 비롯한 축산현장에 각종 IT기술이 속속 접목되고는 있지만 인터넷에 연결된 기기가 사람의 도움없이 서로 정보를 주고받아 가동되는 진정한 의미의 사물인터넷 농장은 국내에선 사실상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허가규모 4천700평, 건축면적 1천700평 규모(5천두 사육규모)의 이 농장은 16개의 돈방마다 온·습도, 복사열은 물론 풍속까지 측정할 수 있는 20여개의 센서가 부착돼 있다. 복사열을 이용해 돼지의 체감온도까지 측정할 수 있는 흑구온도계까지 설치, 보다 정확한 정보 수집이 가능하다. 이들 센서에서 얻어지는 정보는 언제 어디서나 자료를 보내고 받을수 있는 데이터 공간, 즉 ‘클라우드’ 에 저장되고 수학적 알고리즘에 의해 최적의 돈사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명령어로 전환돼 다시 돈방에 전달된다. 공기가 아닌 열전도율에 의해 돼지 체온을 조절할 수 있는 수냉식

자연현상 인한 농가 소득급감, 재해 인정을
[축산신문 전우중기자] 양봉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함께 양봉농가의 안정적인 벌꿀 생산과 소득향상을 위한 입법 공청회가 지난 3일 국회의원회관 제 2세미나실<사진>에서 열렸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인화 의원(민주평화당, 광양·곡성·구례)이 주최한 이번 공청회는 ‘양봉산업의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제정’을 위한 전문가들의 열띤 토론을 통해 구체적인 입법 방향을 제시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이 주관하고 한국양봉협회, 한국양봉농업협동조합, 한국한봉협회가 후원했다. 이날 공청회는 권형욱 인천대 매개곤충자원융복합연구센터장이 좌장을 맡았고, 이승환 한국양봉학회장(서울대 응용생물화학부 교수), 김용래 한국양봉농협조합장, 황협주 한국양봉협회장, 이순주 한국한봉협회 자문위원, 송태복 농림축산식품부 축산경영과장, 홍성진 농촌진흥청 잠사양봉소재과장이 토론자로 나섰다. 정인화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양봉산업의 화분 매개 기능 등 공익적 기능이 위협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양봉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뒷받침할 수 있는 제정법은 반드시 필요하다” 며 “이번 공청회에서 나온 여러 의견들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가장 이상적인

자연현상 인한 농가 소득급감, 재해 인정을
[축산신문 전우중기자] 양봉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함께 양봉농가의 안정적인 벌꿀 생산과 소득향상을 위한 입법 공청회가 지난 3일 국회의원회관 제 2세미나실<사진>에서 열렸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인화 의원(민주평화당, 광양·곡성·구례)이 주최한 이번 공청회는 ‘양봉산업의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제정’을 위한 전문가들의 열띤 토론을 통해 구체적인 입법 방향을 제시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이 주관하고 한국양봉협회, 한국양봉농업협동조합, 한국한봉협회가 후원했다. 이날 공청회는 권형욱 인천대 매개곤충자원융복합연구센터장이 좌장을 맡았고, 이승환 한국양봉학회장(서울대 응용생물화학부 교수), 김용래 한국양봉농협조합장, 황협주 한국양봉협회장, 이순주 한국한봉협회 자문위원, 송태복 농림축산식품부 축산경영과장, 홍성진 농촌진흥청 잠사양봉소재과장이 토론자로 나섰다. 정인화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양봉산업의 화분 매개 기능 등 공익적 기능이 위협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양봉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뒷받침할 수 있는 제정법은 반드시 필요하다” 며 “이번 공청회에서 나온 여러 의견들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가장 이상적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