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6 (금)

  • 구름조금동두천 -5.7℃
  • 구름조금강릉 5.5℃
  • 구름많음서울 -2.4℃
  • 구름많음대전 -2.4℃
  • 흐림대구 1.4℃
  • 구름많음울산 3.0℃
  • 구름많음광주 1.3℃
  • 구름조금부산 5.4℃
  • 구름많음고창 -0.5℃
  • 흐림제주 4.8℃
  • 구름많음강화 -5.3℃
  • 구름많음보은 -3.2℃
  • 흐림금산 -2.8℃
  • 맑음강진군 3.1℃
  • 구름많음경주시 3.4℃
  • 구름많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300자 발언대

축산물, 수입 공세 ‘맞공’…수출로 성장 활로 창출을


[축산신문] 

한덕래 부장(한국육류유통수출협회)


공격이 최선의 수비라는 말이 있다. 축산업에서 공격은 바로 수출이다.

국내 시장에서는 수입육 공세가 거세다. 수입육은 가격경쟁력을 무기로 야금야금 국민식탁을 파고 들고 있다. 이러다가는 그 주도권을 수입육에 내줄 수 있는 우려가 나온다. 수비만으로는 분명 한계가 있다. 이제 맞공을 펼쳐야 한다. “이렇게 싼 외국산 축산물을 어떻게 이기냐”라고 지레 겁먹을 필요가 없다.
국내산 축산물은 이미 품질, 위생경쟁력을 갖췄다는 평가다.
이에 더해 비선호 부위, 예를 들어 돼지고기 후지의 경우 가격경쟁력도 충분하다.
수출 성공사례도 여럿 있다.
수출 효과는 새 시장 창출에 그치지 않는다. 수급 안정화에도 많은 도움을 준다. 수출은 판로를 다각화, 국내 축산물 가격을 안정화할 좋은 수단이 된다.
축산물 수출 확대에 농가, 업계, 정부 등 관계자들이 힘을 모아야 한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