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4 (수)

  • 맑음동두천 7.1℃
  • 맑음강릉 19.2℃
  • 맑음서울 11.0℃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11.9℃
  • 맑음울산 14.2℃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12.8℃
  • 맑음고창 6.6℃
  • 맑음제주 11.9℃
  • 맑음강화 9.1℃
  • 구름많음보은 5.9℃
  • 맑음금산 5.8℃
  • 맑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8.8℃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종합

출하차량, 여전히 축분뇨 ‘줄줄’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가축질병 발생과 확산 위험이 높은 특별방역기간이다. 가축분뇨와 출하차량이 가축질병 전파 온상으로 지목돼 왔다. 특히 출하차량에서 흘러내린 가축분뇨는 질병 확산 매개체가 될 수 있다. 수차례 지적에도 불구, 이에 대한 방역대책은 마련돼 있지 않다. 여전히 방역 사각지대다. 사진은 경기도에 있는 한 도축장에 들어서는 출하차량에서 차량 바닥 내 구멍을 타고 가축분뇨가 도로 위로 흩뿌려지고 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