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수)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우공들의 힘찬 기운 받으세요”


[축산신문 김길호 기자] 2021년 흰색의 소띠해인 신축년 새해 아침이 밝았다. 지난 한 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도 힘들었다. 신축년은 소가 상징하는 의미를 담은 건강하고 행복한 해가 되길 희망한다. 새해는 그 어느 것보다 일상으로 돌아와 축산인들이 하나 되는 모습을 보고 싶다. 사진은 전남 고흥군 대서면 군모들목장(대표 송유종)에서 사육하는 한우 번식우들이 운동장에서 건강하게 뛰고 있는 장면. 남해안 해변가에 자리잡은 군모들목장은 번식용 소 65두를 사육하며 연간 50여 두의 송아지를 생산하는 농장이다. 2020년 한해 2억5천만 원의 매출을 올렸다. 귀농해 한우마이스터가 된 송유종 대표는 현재까지 번식전문농장을 운영했으나 앞으로 자신이 생산한 송아지를 직접 사육하는 일관사육 형태로 목장을 운영할 계획이며 제2농장도 추진하고 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