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0 (금)

  • 맑음동두천 30.1℃
  • 구름많음강릉 25.1℃
  • 구름조금서울 30.5℃
  • 박무대전 31.2℃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5.1℃
  • 박무광주 30.4℃
  • 흐림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29.8℃
  • 구름많음제주 30.7℃
  • 맑음강화 29.7℃
  • 구름많음보은 28.4℃
  • 구름많음금산 27.8℃
  • 구름많음강진군 31.9℃
  • 흐림경주시 25.0℃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탄탄한 결집력이 성장 원동력”

이천한우회 임원회의…사료공동구매 참여 독려

[축산신문 이동일 기자] 농가의 결집력이 이천한우회의 원동력이다.
사단법인 이천한우회(회장 김상욱)는 지난 8일 협회 회의실에서 임원회의를 개최<사진>하고, 그간 업무에 대한 보고와 함께 의결사항 등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사료공동구매 사업과 관련한 내용에 대해 집중적인 논의가 이어졌다.
김상욱 회장은 “우리 이천한우회는 점진적인 발전을 이어가고 있다. 회원농가 모두가 규정과 원칙을 준수하면서 단단한 결집력을 보여준 것이 결국 우리 이천한우회가 발전을 이어갈 수 있는 원동력이 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단, 현재 팜스코와 공동구매 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 있어 농가들의 참여가 다소 아쉽다. 좋은 성적으로 결과를 보여준다면 점점 나아질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회의에서는 무허가축사와 관련한 문제, 퇴비장 시설 문제, 브랜드사업 활성화 등에 대해서도 논의가 이어졌다.
김정호 이사는 퇴비장과 관련해 “환경관련 부서에서는 퇴비장 작업 시 가림막을 치고 작업을 하도록 권고하고 있지만 지금 같은 하절기의 경우 특히 안전사고의 위험이 높은 만큼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서규석 이사도 “일부 농가의 경우 매우 심각한 상황이다. 환기가 안 돼서 사람도 가축도 위험한 상태”라고 말했다.
한편, 이천한우회는 회원농가의 결집력 강화를 위해 오는 21일 단합대회를 개최키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