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0 (금)

  • 맑음동두천 29.7℃
  • 구름조금강릉 24.7℃
  • 구름많음서울 29.0℃
  • 박무대전 29.7℃
  • 흐림대구 24.1℃
  • 흐림울산 24.2℃
  • 박무광주 28.8℃
  • 흐림부산 27.6℃
  • 구름많음고창 29.9℃
  • 구름많음제주 31.5℃
  • 구름조금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27.3℃
  • 구름많음금산 25.9℃
  • 구름많음강진군 29.4℃
  • 흐림경주시 24.5℃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기고

<논단>축산분야 항생제 사용에 관한 WHO 지침

  • 등록 2017.12.15 10:58:28


박종명 원장(한국동물약품기술연구원)


2017년 11월 7일, 세계보건기구(WHO)는 농민과 식품산업계가 건강한 동물의 성장을 촉진하고 질병을 예방하기 위하여 일상적으로 항생제를 사용하는 것을 중단할 것을 권고하는 새로운 지침 ‘식용동물(이하 본고에서는 ‘농장동물’이라 함)에서 의학적으로 중요한 항생제 사용에 관한 WHO 지침’을 발표하였다.

이 새로운 WHO 지침은 동물에서의 불필요한 항생제의 사용을 줄임으로써 인체 의학에서 중요한 항생제의 유효성을 유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농장동물에서 의학적으로 중요한 항생제 사용에 관한 WHO 지침은 첫째, 농장동물에서 의학적으로 중요한 모든 종류의 항생제 사용을 전반적으로 줄이는 것을 권고한다.

둘째, 농장동물의 성장 촉진을 위해 의학적으로 중요한 모든 항생제의 사용을 완전히 제한 할 것을 권고한다. 

셋째, 아직 임상적으로 진단되지 않은 전염병의 예방을 위하여 농장동물에서 의학적으로 중요한 모든 계열의 항생제 사용에 대한 완전한 제한을 권고한다.

넷째 인체 의학에서 매우 중요(critically important)하다고 분류된 항생제는 농장동물 그룹 내에서 확인된 임상적으로 진단된 전염병의 전파를 통제하기 위해 사용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

아울러 인체 의학에서 가장 우선순위가 높은 매우 중요하다고 분류된 항생제는 임상적으로 진단된 전염병이 있는 농장 동물의 치료에 사용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

WHO의 이 지침(Guideline) 개발사업단(Guideline Development Group, GDG)은 농장동물에서 의학적으로 중요한 항생제 사용에 대한 2가지 우수사례 선언문(Best practice statements)을 작성했다.

그 선언문에 따르면 인체에 사용하기 위해 개발된 항생제 또는 새로운 항생제 혼합물은 WHO에 의하여 다르게 분류되지 않는 한 인체의학에 아주 중요한 것으로 간주되어야 한다.

또한 현재 농장동물에 사용되지 않는 의학적으로 중요한 항생제는 미래에도 농장동물이나 식물을 포함한 식품 생산에 사용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

WHO는 농장동물에 항생제 사용과 관련된 연구 개발을 수행하고, 중요한 새로운 증거가 나오지 않는 한, 이 지침 발표 5년 후 이러한 권고 사항을 검토하고 업데이트할 방침이다.

2017년 11월 10일, 국제가금류협회(International Poultry Council. IPC)는 WHO의 ‘식용동물에서 의학적으로 중요한 항생제 사용에 관한 WHO 지침’이 생산자의 손을 부적절하게 묶어 특정한 필요에 따라 질병을 예방, 통제 및 치료하기 위한 항생제 사용에 대한 선택권을 제한할 것을 매우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바른 치료를 적시에 처방할 수 있는 훈련된 수의사의 능력은 항생제 사용을 최소화하고 안전한 세계 식량 공급에 필수적인 건강한 가금류의 공급을 보장하는데 중요하다고 주장한다.

국제동물건강연맹도 올해 초 항생제는 사람과 동물의 감염병을 치료하는데 중요하며, 우리의 비전은 동물용 항생제가 동물 보호 및 치료에 책임있게 사용되고 치료 도구로서의 가치를 유지하고, 또 다른 중요한 도전은 식품의 안전성(safety) 과 안정성(security)을 증가시키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리고 이러한 상호 연결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5가지 원칙과 실질적인 행동을 취하고 다른 사람들이 적극적으로 받아들이도록 권장한다고 선언하였다. 

그 5가지 원칙은 첫째, 통합된 one health 접근법으로 동물의 건강과 복지를 보호한다.

둘째, 항생제를 적절하고 책임 있게 사용한다.

셋째, 질병예방 및 제품과 전문 기술에 대한 접근성 향상을 촉진시킨다.

넷째, 질병 예방제 및 치료제 개발에 투자한다.

다섯째, 지식 투명성 및 의사소통을 증진시킨다.

인체의학을 중심으로 한 WHO의 새로운 지침은 많은 수의 가축들을 집단 사육하여야 하는 축산분야로부터 많은 저항이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