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07 (수)

  • 흐림동두천 1.9℃
  • 구름많음강릉 2.4℃
  • 흐림서울 2.2℃
  • 구름조금대전 2.9℃
  • 맑음대구 6.3℃
  • 구름많음울산 6.2℃
  • 맑음광주 5.5℃
  • 구름조금부산 9.6℃
  • 구름많음고창 3.3℃
  • 흐림제주 7.1℃
  • 흐림강화 1.4℃
  • 흐림보은 2.3℃
  • 구름조금금산 3.3℃
  • 구름많음강진군 5.7℃
  • 구름많음경주시 7.7℃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경기한우명품화 5대사업에 47억원 투입

개량 촉진·사육기반 안정화·수급조절체계 구축

[축산신문 김길호 기자]

경기도가 경기한우명품화 사업을 통해 한우농가 경쟁력 확보는 물론 소득증대 도모에 나섰다.
경기도는 한우산업 육성과 한우농가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경기한우 명품화’ 5대 사업에 47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올해로 시행 23년차를 맞은 ‘경기한우 명품화’ 사업은 한우 개량 촉진 및 사육기반 구축으로 한우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도모하고,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고품질의 안전한 축산물을 생산하고자 경기도가 지난 2001년부터 추진해 온 사업이다.
도는 농가의 한우 개량 촉진과 사육기반 안정을 도모하고자 43억 원을 투입하고, 비육용 암소시장 육성에도 4억 원을 투입, 송아지 생산에 국한된 암소 비육시장 확대 및 농가 자율적 수급 조절 체계를 구축하겠다는 방침이다. 이 두 사업은 농가 직접 지원사업으로 시군 축산부서에 신청하면 된다.
도는 농가 지원사업 외에도 고급육에 대한 한우 유전체를 분석해 농가 소득 증대로 연결하기 위한 ‘축산농가 소득증대 컨설팅’ 사업을 추진하고, 또, ‘민간협력 한우 수정란 이식 활성화’를 통해 농가와 민간 스스로 한우 수정란 기술을 활용하고 개량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강영 경기도 축산정책과장은 “경영비 부담, 판매가격 하락 등으로 한우농가들이 매우 힘든 상황”이라며, “경기도 한우농가가 안심하고 축산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