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1.19 (일)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6.9℃
  • 맑음대전 10.1℃
  • 구름조금대구 10.8℃
  • 맑음울산 9.4℃
  • 맑음광주 11.5℃
  • 맑음부산 11.5℃
  • 구름많음고창 10.8℃
  • 맑음제주 13.9℃
  • 맑음강화 6.7℃
  • 구름많음보은 10.0℃
  • 맑음금산 10.3℃
  • 맑음강진군 12.9℃
  • 맑음경주시 8.3℃
  • 맑음거제 12.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올해 추석 차례상 비용 30만3천원...전년 대비 4.9% 하락

aT 조사, 전통시장 26만4천원, 대형유통업체 34만2천원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올해 추석 차례상 차림 비용은 평균 30만3002원으로, 지난해 대비 4.9%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 조사에 따르면 업태별로는 전통시장 26만3천536원, 대형유통업체 34만2천467원으로 지난해보다 각각 3.2%, 6.2% 하락했다.
총 비용은 전통시장이 대형유통업체보다 23%(7만8천931원) 저렴했다.
이번 조사는 추석 명절을 약 3주 앞둔 지난 6일 기준으로, 추석 성수품 28개 품목에 대해 전국의 16개 전통시장과 34개 대형유통업체에서 실시했다.
올해는 금액 비중이 높은 쇠고기(양지, 우둔)가 한우 사육수 증가에 따른 가격 하락의 영향으로 지난해보다 가격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반면, 원재료 수입단가의 지속적인 상승 영향으로 약과, 강정, 게맛살 등 가공식품의 가격은 여전히 오름세다. 어획량 감소로 참조기의 가격도 지난해보다 올랐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