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7.1℃
  • 구름많음서울 22.9℃
  • 맑음대전 23.1℃
  • 맑음대구 23.5℃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22.0℃
  • 맑음부산 19.9℃
  • 맑음고창 21.5℃
  • 구름조금제주 20.2℃
  • 맑음강화 21.0℃
  • 맑음보은 20.1℃
  • 맑음금산 22.1℃
  • 맑음강진군 18.7℃
  • 맑음경주시 21.7℃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현직 조합장 91명 '수성'...48개 축협 '새 얼굴'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결과 65.5% 연임...신임은 34.5%
선관위 통계시스템, 전국 축협 투표율 92.4% 역대 최고 기록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결과 139명의 전국 축협 조합장 중에서 91명(65.5%)이 연임에 성공했다. 연임에 도전한 현직 조합장 115명(82.7%) 중에서 24명이 탈락했다. 이번에 새롭게 당선된 41명(29.5%)과 전직 조합장 중 당선자 7명(5%)을 더하면 이번 선거로 48개 축협(34.5%)의 조합장이 바뀌게 됐다.
지난 3월 8일 실시된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서 139개 일선축협에는 306명이 입후보해 2.2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단독후보가 나서 무투표로 당선자를 낸 28개 축협을 제외하면 111개 축협 중에서 106개 축협이 직선으로, 5개 축협은 간선으로 선거를 진행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동시조합장선거 통계시스템에 따르면 전국 축협의 총선거인은 9만7천78명이다. 이 중 8만9천685명이 투표해 92.4%의 투표율을 기록해 제1회 88.7%, 제2회 92.1% 등 지난 선거보다 높은 참여율을 보였다.
최고투표율을 보인 조합은 부경양돈농협으로 427명의 선거인 중 424명이 투표해 99.3%의 투표율을 기록한 가운데 이재식 현 조합장이 4선에 성공했다. 최저투표율은 서울경기양돈농협으로 325명의 선거인 중 260명(80%)이 투표해 이정배 현 조합장에게 5선을 안겼다.
직선으로 진행된 축협 조합장 선거 중에서 최다득표율 당선자는 임실축협 한득수 조합장(2선)으로 2명의 맞대결 상황에서 87.5%로 당선됐다. 최저득표율은 청주축협 이종범 당선자(초선)로 5명의 후보가 경쟁한 가운데 30.1%로 당선의 기쁨을 누렸다.
139명의 축협 조합장(당선자) 중에선 여성은 2선에 성공한 순정축협 고창인 조합장이 유일했다.
당선자의 연령별 분포도를 보면 70대 14명(10%), 60대 91명(65.5%), 50대 32명(23%), 40대 2명(1.4%)으로 절반 이상을 60대가 차지했다. 최고령 당선자는 3선에 성공한 고창부안축협 김사중 조합장(76세)이다. 최연소 당선자는 청송영양축협 황대규 당선자(44세)이다.
선수별 분포도를 보면 7선 2명, 6선 1명, 5선 6명(4.3%), 4선 20명(14.3%), 3선 25명(18%), 2선 44명(31.7%), 초선은 41명(29.5%)로 절반을 훌쩍 넘는 85명(61.2%) 초재선 조합장이다. 5선 이상 다선 조합장을 보면 축협 최다선인 7선은 부천축협 정영세 조합장과 당진낙농축협 이경용 조합장, 6선은 파주연천축협 이철호 조합장, 5선은 서울경기양돈농협 이정배 조합장, 김포축협 임한호 조합장, 포천축협 양기원 조합장, 동해삼척태백축협 김진만 조합장, 대충양돈농협 이제만 조합장, 전주김제완주축협 김창수 조합장이다.
가장 치열한 경쟁을 보인 곳은 한국양토양록농협이다. 48명의 선거인이 간선으로 진행한 선거에 3명의 후보 가 나서 1차 투표 결과 과반 득표자가 없는 상황에서 1, 2위가 결선투표까지 간 끝에 24대24로 동표가 나온 가운데 연장자인 안현구 조합장이 당선됐다. 농협중앙회 이사 축협장 가운데에선 평택축협 이재형 조합장과 밀양축협 박재종 조합장이 낙선하는 등 지역축협 이사 2명이 모두 선거에서 졌고, 한국양토양록농협 안현구 조합장과 대전우유농협 김영남 조합장 등 품목축협 이사 2명은 모두 당선됐다.
이번 선거에서 전현직 조합장이 출마해 경쟁한 축협은 19곳으로, 13곳에서 현직 조합장이 수성에 성공했다. 6곳은 전직 조합장이 다시 당선됐다. 서천축협 조남일 당선자의 경우 축협이 아닌 판교농협 조합장 출신으로, 조 당선자를 포함하면 전직 조합장 중 당선자는 7명이 됐다. 전현직 조합장의 맞대결이 성사된 축협 10곳 중 7곳은 현직 조합장(서울축협, 여주축협, 고창부안축협, 전남낙협, 상주축협, 청도축협, 서귀포시축협, 제주양돈농협)이, 3곳은 전직 조합장(강원양돈농협, 보은옥천영동축협, 청도축협)이 당선됐다.
한편 이번 선거에서 무투표로 당선자는 28명, 현직 조합장 불출마 축협은 24개소였다. 이번 선거 당선자들의 임기는 3월 20일부터 4년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