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12.6℃
  • 구름조금강릉 11.1℃
  • 서울 14.2℃
  • 대전 11.1℃
  • 대구 13.5℃
  • 울산 17.3℃
  • 광주 17.5℃
  • 부산 19.2℃
  • 흐림고창 17.0℃
  • 제주 20.1℃
  • 흐림강화 12.4℃
  • 맑음보은 10.9℃
  • 흐림금산 11.0℃
  • 구름조금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6.5℃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종합

야생조류서 고병원성 AI 발생…방역 강화 추진

중수본, 위기 수준 ‘심각’ 단계로 격상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정황근 농식품부 장관)은 지난 12일 긴급 가축방역 상황회의<사진>를 개최하고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AI가 확진된 것에 따라 위기 단계를 주의에서 심각으로 격상하고 방역을 강화했다.

중수본에 따르면 지난 10일 충남 천안 봉강천에서 포획한 야생조류(원앙)에서 채취한 사료에서 고병원성 AI(H5N1)가 검출됐다.

이는 지난 324일 강원도 고성의 야생조류에서 검출된 이후 7개월여 만에 검출된 것으로 지난해 야생조류에서 첫 발생이 1026일이었다는 점을 감안했을 때 약 2주 정도 빨리 검출된 것이다.

중수본은 이번에 고병원성 AI가 검출된 천안시 봉강천을 포함한 전국의 철새도래지에 이미 고병원성 AI 바이러스가 퍼져 있을 우려가 있을 것으로 보고 전국적으로 안심할 수 없는 엄중한 상황이라고 평가했다.

위기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중수본은 천안 봉강천과 인근 철새도래지 진입로 등에 출입 금지 현수막과 안내판 등을 설치하고 통제초소를 설치운영키로 했다. 봉강천 검출지점 반경 500m내 사람차량의 출입 금지 명령을 시행, 축산차량 및 관계자와 낚시산책 등을 위한 일반인의 출입도 제한된다.

발생지역 10km 내 방역지역 가금농장에 대한 예찰검사, 소독을 강화해 가금농장에 대한 일제 검사와 매일 전화 예찰을 실시하고 철새도래지 주변 도로와 농가 진출입로 등에 대한 매일 소독도 실시된다.

특히 방역에 취약한 오리농장과 전통시장 거래농장의 가금에 대한 일제검사가 실시되며 가금 농장 정밀검사 주기도 단축되어 운영된다.

또한 모든 가금은 출하 전에 정밀검사를 받아야 하며 이등승인서를 발급하며, 농장에서 사육 중인 가금이 고병원성 AI에 감염된 야생조류와 접촉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방사 사육은 금지된다.

정황근 중수본부장은 과거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AI가 검출된 연도에는 가금농장에서 고병원성 AI가 발생하는 패턴이 있었던 만큼 농장 및 유관기관 관계자들의 차단방역 조치와 방역 기본 수칙 준수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