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3 (금)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20.1℃
  • 맑음서울 17.3℃
  • 구름조금대전 17.4℃
  • 구름조금대구 18.6℃
  • 구름많음울산 18.8℃
  • 구름많음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20.5℃
  • 구름많음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21.4℃
  • 구름조금강화 19.5℃
  • 구름조금보은 13.5℃
  • 구름조금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8.0℃
  • 구름많음경주시 17.2℃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세계 유제품 가격 연속 하락세 멈추고 재반등

5회 연속 하락 후 중국 수요 회복에 상승세 전환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세계 유제품 가격이 하락세를 멈추고 재반등했다.

지난 6일 실시된 GDT(세계유제품경매)에서 유제품 가격이 전장대비 4.9% 오르며 5회 연속 하락세가 끝이 난 것. 지난 20일에는 세계 유제품 가격이 전장대비 2% 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가격지수 또한 1208포인트로 전장대비 23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전지분유가 톤당 3733달러(519만원)로 전장대비 3.7% 오르며 가장 큰 폭으로 가격 상승을 견인했고, 체다치즈도 톤당 5147달러(716만원)2.1% 오르며 그 뒤를 따랐다.

반면, 2회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던 탈지분유는 0.7% 떨어지며 톤당 3547달러(493만원)를 기록했고, 버터도 톤당 5356달러(745만원)0.2% 감소하며 상승세가 한풀 꺾였다.

업계관계자에 따르면 전 세계적으로 가뭄, 홍수 등 극단적인 기후변화를 겪으며 원유생산량이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중국의 수요가 회복세를 보이며 가격이 상승했다고 분석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